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지검, 올 상반기 위증사범 29명 적발
입력 2019.05.22 (15:10) 대구
대구지방검찰청은

올 상반기 법정에서 거짓말을 한

위증사범 29명을 적발하고,

이 가운데 4명을 구속기소했습니다.

주요 위증사례로는

성매매 알선관련 수사가 시작되자

종업원에게 돈을 주고

사장행세를 시킨 업주 A 씨와

친구 대신 자신이 피해자를 때렸다고 진술한

B 씨의 사례 등입니다.

검찰은

앞으로도 사법정의를 구현하고

허위증언으로 인한 피해자가 없도록

위증사범에 대해 엄정 대처할 방침입니다.(끝)
  • 대구지검, 올 상반기 위증사범 29명 적발
    • 입력 2019-05-24 08:43:23
    대구
대구지방검찰청은

올 상반기 법정에서 거짓말을 한

위증사범 29명을 적발하고,

이 가운데 4명을 구속기소했습니다.

주요 위증사례로는

성매매 알선관련 수사가 시작되자

종업원에게 돈을 주고

사장행세를 시킨 업주 A 씨와

친구 대신 자신이 피해자를 때렸다고 진술한

B 씨의 사례 등입니다.

검찰은

앞으로도 사법정의를 구현하고

허위증언으로 인한 피해자가 없도록

위증사범에 대해 엄정 대처할 방침입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