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진왜란 제427주년 충렬사 제향 봉행
입력 2019.05.25 (10:30) 수정 2019.05.27 (10:13) 뉴스9(부산)
 임진왜란 427주년을 맞아 순국선열들의 호국정신을 추모하고 숭고한 뜻을 기리기 위해 오늘(25일) 부산지역 기관장들과 부산 유림, 일반 시민 등 4백여 명이 참석해 충렬사 제향을 봉행했습니다.

 오거돈 부산시장이 추모사를 읽고 김석준 교육감은 제향 초헌관을 맡아 제를 올렸으며 유림과 후손들도 분향하고 예를 표했습니다.

 충렬사에는 동래부사 충렬공 송상현공과 부산진첨사 충장공 정발 장군 등 순국선열 93명의 신위가 모셔져 있으며 매년 5월 25일 이들을 추모하기 위해 충렬사 제향을 봉행하고 있습니다.
  • 임진왜란 제427주년 충렬사 제향 봉행
    • 입력 2019-05-27 10:00:26
    • 수정2019-05-27 10:13:28
    뉴스9(부산)
 임진왜란 427주년을 맞아 순국선열들의 호국정신을 추모하고 숭고한 뜻을 기리기 위해 오늘(25일) 부산지역 기관장들과 부산 유림, 일반 시민 등 4백여 명이 참석해 충렬사 제향을 봉행했습니다.

 오거돈 부산시장이 추모사를 읽고 김석준 교육감은 제향 초헌관을 맡아 제를 올렸으며 유림과 후손들도 분향하고 예를 표했습니다.

 충렬사에는 동래부사 충렬공 송상현공과 부산진첨사 충장공 정발 장군 등 순국선열 93명의 신위가 모셔져 있으며 매년 5월 25일 이들을 추모하기 위해 충렬사 제향을 봉행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