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진주 논개제 계기 '교방문화 지키기' 서명운동 활발
입력 2019.05.28 (11:30) 진주
경남지역 문화역사 연구모임인 '진주향당'이
진주논개제 기간인 지난 24일부터 사흘 동안
'나도 교방문화지킴이' 서명을 받은 결과
전국 관광객 천 여 명이 참여했습니다.
'교방'은 조선시대 기녀들을 중심으로
가무를 관장하던 기관으로,
'진주향당'은 '진주교방문화지킴이'를 구성해
진주교방문화단지 조성 등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진주향당'은
다음 달 전국 교방문화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교방문화연구회를 설립하고
연말까지 서명운동을 계속하는 등
진주를 교방문화 메카로 만들 계획입니다.
  • 진주 논개제 계기 '교방문화 지키기' 서명운동 활발
    • 입력 2019-05-29 17:22:40
    진주
경남지역 문화역사 연구모임인 '진주향당'이
진주논개제 기간인 지난 24일부터 사흘 동안
'나도 교방문화지킴이' 서명을 받은 결과
전국 관광객 천 여 명이 참여했습니다.
'교방'은 조선시대 기녀들을 중심으로
가무를 관장하던 기관으로,
'진주향당'은 '진주교방문화지킴이'를 구성해
진주교방문화단지 조성 등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진주향당'은
다음 달 전국 교방문화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교방문화연구회를 설립하고
연말까지 서명운동을 계속하는 등
진주를 교방문화 메카로 만들 계획입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