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택시기사에 위협 운전 20대 징역 1년
입력 2019.06.04 (16:46) 수정 2019.06.04 (16:48) 사회
경찰 순찰 차량 등에 위협 운전을 한 혐의로 20대가 실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청주지방법원은 특수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기소된 20살 A 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12월 1일 밤 충북 청주에서 전 여자친구 B씨와 실랑이 끝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B씨를 순찰차에 태우고 가자, 자신의 차로 급하게 추월하고 갑자기 멈춰서는 등 위협 운전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또 A 씨는 지난 2월 13일 새벽 운전 시비가 붙은 50대 택시기사에게 막말을 하고 2km가량 보복 운전을 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재판부는 A 씨의 폭력성이 강하고 법을 경시하는 태도가 심각하다며 이같이 판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찰·택시기사에 위협 운전 20대 징역 1년
    • 입력 2019-06-04 16:46:22
    • 수정2019-06-04 16:48:04
    사회
경찰 순찰 차량 등에 위협 운전을 한 혐의로 20대가 실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청주지방법원은 특수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기소된 20살 A 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12월 1일 밤 충북 청주에서 전 여자친구 B씨와 실랑이 끝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B씨를 순찰차에 태우고 가자, 자신의 차로 급하게 추월하고 갑자기 멈춰서는 등 위협 운전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또 A 씨는 지난 2월 13일 새벽 운전 시비가 붙은 50대 택시기사에게 막말을 하고 2km가량 보복 운전을 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재판부는 A 씨의 폭력성이 강하고 법을 경시하는 태도가 심각하다며 이같이 판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