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헤드라인]
입력 2019.06.04 (21:00) 수정 2019.06.04 (21:0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시신 추가 발견…“이르면 모레 인양”

침몰한 유람선에 탔던 한국인 60대 남성과 50대 여성에 이어 시신 한 구가 추가로 발견됐습니다. 헝가리 당국은 이르면 모레쯤 선체 인양을 시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6년 만에 김학의 ‘뇌물’ 기소…‘靑 외압’ 규명 못해

구속된 김학의 전 법무차관이 별장 동영상 의혹이 제기된지 6년 만에 뇌물수수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당시 청와대의 수사 외압 의혹은 규명되지 못했습니다.

타워크레인 노조 총파업…‘소형 크레인’ 찬반 팽팽

전국 타워크레인 노동자들이 오늘 일제히 총파업에 들어갔습니다. 소형 크레인 사용 금지가 주요 요구사항인데, 건설사와 노조 간 찬반 입장이 팽팽합니다.

조현병 40대 환자, 3살 아들 태우고 역주행 ‘참사’

40대 조현병 환자가 3살 아들을 태우고 고속도로를 역주행하다가 마주오던 차량과 충돌했습니다. 자신과 아들은 물론, 맞은 편 차량 운전자인 예비 신부까지 모두 숨졌습니다.

검찰, ‘150억 원대 배임’ 최상주 회장 수사

검찰이 최상주 KMH아경그룹 회장의 150억대 배임 혐의와 관련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배임 공모를 시인한 관련자들을 최 회장이 회유한 정황도 확인됐습니다.
  • [뉴스9 헤드라인]
    • 입력 2019-06-04 21:01:09
    • 수정2019-06-04 21:07:27
    뉴스 9
시신 추가 발견…“이르면 모레 인양”

침몰한 유람선에 탔던 한국인 60대 남성과 50대 여성에 이어 시신 한 구가 추가로 발견됐습니다. 헝가리 당국은 이르면 모레쯤 선체 인양을 시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6년 만에 김학의 ‘뇌물’ 기소…‘靑 외압’ 규명 못해

구속된 김학의 전 법무차관이 별장 동영상 의혹이 제기된지 6년 만에 뇌물수수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당시 청와대의 수사 외압 의혹은 규명되지 못했습니다.

타워크레인 노조 총파업…‘소형 크레인’ 찬반 팽팽

전국 타워크레인 노동자들이 오늘 일제히 총파업에 들어갔습니다. 소형 크레인 사용 금지가 주요 요구사항인데, 건설사와 노조 간 찬반 입장이 팽팽합니다.

조현병 40대 환자, 3살 아들 태우고 역주행 ‘참사’

40대 조현병 환자가 3살 아들을 태우고 고속도로를 역주행하다가 마주오던 차량과 충돌했습니다. 자신과 아들은 물론, 맞은 편 차량 운전자인 예비 신부까지 모두 숨졌습니다.

검찰, ‘150억 원대 배임’ 최상주 회장 수사

검찰이 최상주 KMH아경그룹 회장의 150억대 배임 혐의와 관련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배임 공모를 시인한 관련자들을 최 회장이 회유한 정황도 확인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