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重 노조,7시간 부분파업 돌입
입력 2019.06.04 (16:10) 수정 2019.06.05 (09:19) 울산
현대중공업의
법인분할 주주총회 효력 무효를 주장하며
어제 하루 8시간 전면파업을 했던
현대중공업 노조가 오늘은
7시간 부분파업을 벌였습니다.
노조는 지난달 31일
회사가 장소와 시간을 변경해 주주총회를 개최해
주주들이 바뀐 주총 장소와 시간을 충분히
알 수 없었고, 현실적으로 변경된 주총 장소까지
이동하기가 쉽지 않았다며 무효를 주장하고 있습니다.
노조는 곧 금속노조 법률원을 통해
주총 효력 정지 가처분을 신청하고
주총 무효 소송을 진행할 방침입니다.
  • 현대重 노조,7시간 부분파업 돌입
    • 입력 2019-06-05 09:17:42
    • 수정2019-06-05 09:19:41
    울산
현대중공업의
법인분할 주주총회 효력 무효를 주장하며
어제 하루 8시간 전면파업을 했던
현대중공업 노조가 오늘은
7시간 부분파업을 벌였습니다.
노조는 지난달 31일
회사가 장소와 시간을 변경해 주주총회를 개최해
주주들이 바뀐 주총 장소와 시간을 충분히
알 수 없었고, 현실적으로 변경된 주총 장소까지
이동하기가 쉽지 않았다며 무효를 주장하고 있습니다.
노조는 곧 금속노조 법률원을 통해
주총 효력 정지 가처분을 신청하고
주총 무효 소송을 진행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