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취약계층에 폭염 피해 집중, 대책 마련해야"
입력 2019.06.11 (15:50) 대구
본격적인 여름철을 앞두고

지역 시민단체가 주거 취약계층을 위한

폭염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반빈곤네트워크 등 3개 시민단체는

대구의 온열질환자 수가

지난 2012년 43명에서 지난해 122명으로

매년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폭염 피해가 쪽방촌, 반지하 거주자와

노숙인 등 주거 취약계층에

집중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중앙정부와 대구시는

폭염을 생존권과 인권의 문제로 바라보고,

주거환경 개선과 도시 폭염 대책 등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습니다.(끝)
  • "취약계층에 폭염 피해 집중, 대책 마련해야"
    • 입력 2019-06-12 08:50:16
    대구
본격적인 여름철을 앞두고

지역 시민단체가 주거 취약계층을 위한

폭염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반빈곤네트워크 등 3개 시민단체는

대구의 온열질환자 수가

지난 2012년 43명에서 지난해 122명으로

매년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폭염 피해가 쪽방촌, 반지하 거주자와

노숙인 등 주거 취약계층에

집중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중앙정부와 대구시는

폭염을 생존권과 인권의 문제로 바라보고,

주거환경 개선과 도시 폭염 대책 등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