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해서 밍크고래 발견…3,270만 원에 팔려
입력 2019.06.12 (11:39) 수정 2019.06.12 (11:40) 창원
남해 앞바다에서 발견된 밍크고래가
3천270만 원에 팔렸습니다.
오늘(12일) 새벽 4시 10분쯤
남해군 삼동면 앞바다에 설치된
정치망 그물에서
밍크고래가 죽은 채 발견됐습니다.
이 밍크고래는
길이 5.1m, 무게 2톤으로
수협 위판장에서 3천270만 원에 팔렸습니다.
해경은
조사 결과 불법 포획 흔적이 발견되지 않아
선주 측에 유통증명서를 발급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남해서 밍크고래 발견…3,270만 원에 팔려
    • 입력 2019-06-12 11:39:34
    • 수정2019-06-12 11:40:08
    창원
남해 앞바다에서 발견된 밍크고래가
3천270만 원에 팔렸습니다.
오늘(12일) 새벽 4시 10분쯤
남해군 삼동면 앞바다에 설치된
정치망 그물에서
밍크고래가 죽은 채 발견됐습니다.
이 밍크고래는
길이 5.1m, 무게 2톤으로
수협 위판장에서 3천270만 원에 팔렸습니다.
해경은
조사 결과 불법 포획 흔적이 발견되지 않아
선주 측에 유통증명서를 발급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