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교육청, "폭염특보 때 단축수업 등 검토"
입력 2019.06.12 (21:03) 충주
충청북도교육청은
폭염 특보가 발효되면 야외 활동을 금지하고
필요하면 단축 수업이나 휴업하는 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각 학교에 요청했습니다.
교육청은 특보 단계별로
폭염주의보 때는 실외 활동을 금지하고,
기상 상황에 따라 수업을 단축하도록 했습니다.
또 폭염 경보가 내려지면
등·하교 시각을 조정하거나
휴업까지 검토하도록 했습니다.
충북교육청은 지난달부터 넉 달 동안을
폭염 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전담팀을 꾸려 운영하고 있습니다.
  • 충북교육청, "폭염특보 때 단축수업 등 검토"
    • 입력 2019-06-12 21:03:07
    충주
충청북도교육청은
폭염 특보가 발효되면 야외 활동을 금지하고
필요하면 단축 수업이나 휴업하는 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각 학교에 요청했습니다.
교육청은 특보 단계별로
폭염주의보 때는 실외 활동을 금지하고,
기상 상황에 따라 수업을 단축하도록 했습니다.
또 폭염 경보가 내려지면
등·하교 시각을 조정하거나
휴업까지 검토하도록 했습니다.
충북교육청은 지난달부터 넉 달 동안을
폭염 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전담팀을 꾸려 운영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