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쓰촨성 규모 6.0 지진…13명 사망·200여 명 부상
입력 2019.06.18 (19:28) 수정 2019.06.18 (19:35)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中 쓰촨성 규모 6.0 지진…13명 사망·200여 명 부상
동영상영역 끝
[앵커]

중국 서남부 쓰촨성에서 어젯밤 규모 6.0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지금까지 최소 13명이 숨지고 부상자는 200명을 넘어선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이하경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천장에 매달린 전등이 좌우로 심하게 흔들립니다.

의과 대학 실험실 책상에 놓인 화분과 뒤로 보이는 인체모형도 흔들거립니다.

현지시간 어젯밤 10시 55분쯤 중국 서남부 쓰촨성 이빈시 창닝현에서 규모 6.0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중국 현지 언론들은 이번 지진으로 지금까지 13명이 숨지고 200명 이상이 다쳤다고 전했습니다.

또, 4천여 명이 긴급 대피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지진대망은 이번 지진의 진앙은 북위 28.34도, 동경 104.90도이며, 진원의 깊이는 16㎞였다고 밝혔습니다.

첫 지진이 감지된 이후 5.1 규모의 여진을 비롯해 50여 차례의 여진이 이어졌습니다.

진앙지 인근에 위치한 호텔이 붕괴되는 등 건물 72동은 완전히 무너졌고 12개 건물이 크게 파손됐습니다.

또 창닝현 도로 곳곳에서 균열이 일어나 일부 도로의 통행이 제한되고 있습니다.

인근 충칭시에서도 가옥 일부가 파손됐습니다.

당국은 피해 현장에 의료진과 소방대원 등 구조대를 급파해 구조작업과 피해 복구에 나섰습니다.

중국 서남부 지역은 지진이 자주 발생하는 곳으로 쓰촨성에서는 지난 2008년 대지진으로 6만 9천여 명이 사망하기도 했습니다.

KBS 뉴스 이하경입니다.
  • 中 쓰촨성 규모 6.0 지진…13명 사망·200여 명 부상
    • 입력 2019.06.18 (19:28)
    • 수정 2019.06.18 (19:35)
    뉴스 7
中 쓰촨성 규모 6.0 지진…13명 사망·200여 명 부상
[앵커]

중국 서남부 쓰촨성에서 어젯밤 규모 6.0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지금까지 최소 13명이 숨지고 부상자는 200명을 넘어선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이하경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천장에 매달린 전등이 좌우로 심하게 흔들립니다.

의과 대학 실험실 책상에 놓인 화분과 뒤로 보이는 인체모형도 흔들거립니다.

현지시간 어젯밤 10시 55분쯤 중국 서남부 쓰촨성 이빈시 창닝현에서 규모 6.0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중국 현지 언론들은 이번 지진으로 지금까지 13명이 숨지고 200명 이상이 다쳤다고 전했습니다.

또, 4천여 명이 긴급 대피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지진대망은 이번 지진의 진앙은 북위 28.34도, 동경 104.90도이며, 진원의 깊이는 16㎞였다고 밝혔습니다.

첫 지진이 감지된 이후 5.1 규모의 여진을 비롯해 50여 차례의 여진이 이어졌습니다.

진앙지 인근에 위치한 호텔이 붕괴되는 등 건물 72동은 완전히 무너졌고 12개 건물이 크게 파손됐습니다.

또 창닝현 도로 곳곳에서 균열이 일어나 일부 도로의 통행이 제한되고 있습니다.

인근 충칭시에서도 가옥 일부가 파손됐습니다.

당국은 피해 현장에 의료진과 소방대원 등 구조대를 급파해 구조작업과 피해 복구에 나섰습니다.

중국 서남부 지역은 지진이 자주 발생하는 곳으로 쓰촨성에서는 지난 2008년 대지진으로 6만 9천여 명이 사망하기도 했습니다.

KBS 뉴스 이하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