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검찰로 넘어간 ‘YG 공익신고’…검·경 누가 수사하나?
입력 2019.06.18 (21:38) 자막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자막뉴스] 검찰로 넘어간 ‘YG 공익신고’…검·경 누가 수사하나?
동영상영역 끝
국민권익위원회가 오늘 YG 마약수사 무마 의혹 등이 담긴 공익신고 사건을 대검찰청에 이첩했습니다.

이달 초 권익위에 접수된 공익침해 신고 내용은 크게 세 가집니다.

비아이의 마약 투약 혐의, 양현석 씨와 수사기관의 유착 의혹, 그리고 YG 엔터테인먼트의 조직적인 범인 은닉 행위 등입니다.

핵심은 YG와 양현석 씨가 실제로 소속 연예인에 대한 수사를 무마하거나 방해했는지 여부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검찰은 일단 "사건을 일선 검찰청에 배당한 뒤에 해당 검찰청에서 직접 수사할지 경찰에 내려보내 지휘할지 정할 것" 이라고 밝혔습니다.

문제는 이번 공익신고의 대상이 된 경찰은 물론 검찰의 수사 과정에도 석연치 않은 점이 적지 않다는 겁니다.

경찰의 주장처럼 제보자 A씨가 비아이 마약 혐의에 대한 진술을 번복한 다음 날 검찰이 실제로 사건을 송치하라고 했는지, 그리고 송치 이후 검찰이 경찰에 재수사 지휘나 자체 보완 수사도 하지 않은 이유가 무엇인지에 대한 조사가 필요합니다.

또 검찰 송치 이후 제보자 A씨가 조사 한번 받지 않고 해외로 출국한 경위도 밝혀져야 할 부분입니다.

경찰은 이미 경기남부경찰청에서 전담팀을 꾸려 수사에 착수한 상황이어서, 검찰이 어떤 선택을 할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정재우입니다.

  • [자막뉴스] 검찰로 넘어간 ‘YG 공익신고’…검·경 누가 수사하나?
    • 입력 2019.06.18 (21:38)
    자막뉴스
[자막뉴스] 검찰로 넘어간 ‘YG 공익신고’…검·경 누가 수사하나?
국민권익위원회가 오늘 YG 마약수사 무마 의혹 등이 담긴 공익신고 사건을 대검찰청에 이첩했습니다.

이달 초 권익위에 접수된 공익침해 신고 내용은 크게 세 가집니다.

비아이의 마약 투약 혐의, 양현석 씨와 수사기관의 유착 의혹, 그리고 YG 엔터테인먼트의 조직적인 범인 은닉 행위 등입니다.

핵심은 YG와 양현석 씨가 실제로 소속 연예인에 대한 수사를 무마하거나 방해했는지 여부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검찰은 일단 "사건을 일선 검찰청에 배당한 뒤에 해당 검찰청에서 직접 수사할지 경찰에 내려보내 지휘할지 정할 것" 이라고 밝혔습니다.

문제는 이번 공익신고의 대상이 된 경찰은 물론 검찰의 수사 과정에도 석연치 않은 점이 적지 않다는 겁니다.

경찰의 주장처럼 제보자 A씨가 비아이 마약 혐의에 대한 진술을 번복한 다음 날 검찰이 실제로 사건을 송치하라고 했는지, 그리고 송치 이후 검찰이 경찰에 재수사 지휘나 자체 보완 수사도 하지 않은 이유가 무엇인지에 대한 조사가 필요합니다.

또 검찰 송치 이후 제보자 A씨가 조사 한번 받지 않고 해외로 출국한 경위도 밝혀져야 할 부분입니다.

경찰은 이미 경기남부경찰청에서 전담팀을 꾸려 수사에 착수한 상황이어서, 검찰이 어떤 선택을 할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정재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