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목포 부동산 대량 매입’ 손혜원 의원 불구속 기소
입력 2019.06.18 (22:26) 자막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자막뉴스] ‘목포 부동산 대량 매입’ 손혜원 의원 불구속 기소
동영상영역 끝
검찰이 무소속 손혜원 의원을 불구속 기소하며 적용한 혐의는 부패방지법과 부동산실명법 위반입니다.

우선 손 의원이 2017년 5월과 9월, 두 차례에 걸쳐 목포시로부터 받은 '도시 재생 사업' 자료는 일반인에게는 공개되지 않는 '보안자료'로, 공직 업무 도중 취득한 '비밀'에 해당된다고 검찰은 판단했습니다

손 의원은 이 자료를 받고 난 후 올해 1월까지 사업 구역 안에 있는 토지 26필지와 건물 21채를 매입했는데 결국 손 의원이 공무상 취득한 비밀을 이용해 사적 이익을 얻었다고 검찰은 본 겁니다.

또 손 의원이 증여했다고 주장하는 조카 명의의 토지 3필지와 건물 2채는 차명으로 사들인 것으로 판단했습니다.

검찰은 손 의원의 보좌관 조 모 씨도 같은 혐의로 재판에 넘겼습니다.

검찰은 그러나 손 의원이 목포 문화재거리 지정 등과 관련해 문화재청에 압력을 가했다는 의혹에 대해선 뚜렷한 증거가 없다고 판단했습니다.

손 의원은 함께 부동산을 사들인 친인척과 지인 가운데 유독 한 조카에게만 차명 혐의를 적용했다며 검찰의 수사 결과가 억지스럽다고 반발했습니다.

손 의원은 SNS에 글을 올려 "재판을 통해 당당히 진실을 밝히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강병수입니다.
  • [자막뉴스] ‘목포 부동산 대량 매입’ 손혜원 의원 불구속 기소
    • 입력 2019.06.18 (22:26)
    자막뉴스
[자막뉴스] ‘목포 부동산 대량 매입’ 손혜원 의원 불구속 기소
검찰이 무소속 손혜원 의원을 불구속 기소하며 적용한 혐의는 부패방지법과 부동산실명법 위반입니다.

우선 손 의원이 2017년 5월과 9월, 두 차례에 걸쳐 목포시로부터 받은 '도시 재생 사업' 자료는 일반인에게는 공개되지 않는 '보안자료'로, 공직 업무 도중 취득한 '비밀'에 해당된다고 검찰은 판단했습니다

손 의원은 이 자료를 받고 난 후 올해 1월까지 사업 구역 안에 있는 토지 26필지와 건물 21채를 매입했는데 결국 손 의원이 공무상 취득한 비밀을 이용해 사적 이익을 얻었다고 검찰은 본 겁니다.

또 손 의원이 증여했다고 주장하는 조카 명의의 토지 3필지와 건물 2채는 차명으로 사들인 것으로 판단했습니다.

검찰은 손 의원의 보좌관 조 모 씨도 같은 혐의로 재판에 넘겼습니다.

검찰은 그러나 손 의원이 목포 문화재거리 지정 등과 관련해 문화재청에 압력을 가했다는 의혹에 대해선 뚜렷한 증거가 없다고 판단했습니다.

손 의원은 함께 부동산을 사들인 친인척과 지인 가운데 유독 한 조카에게만 차명 혐의를 적용했다며 검찰의 수사 결과가 억지스럽다고 반발했습니다.

손 의원은 SNS에 글을 올려 "재판을 통해 당당히 진실을 밝히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강병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