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공항' 총리실서 검토…국토부-동남권 합의
입력 2019.06.20 (18:00) 수정 2019.06.21 (09:51) 창원
동남권 신공항 문제를
국무총리실에서 다시 검토하기로
국토교통부와 단체장들이 전격 합의했습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경남·부산·울산 단체장들은 오늘(20일)
동남권 관문 공항으로서
김해신공항의 적정성에 대해
총리실에서 다시 논의하기로 합의하고
그 결과에 따르기로 결정했습니다.
또, 검토 시기와 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총리실 주재로 국토부와 경남 부산 울산이
함께 정하기로 했습니다.
  • '신공항' 총리실서 검토…국토부-동남권 합의
    • 입력 2019-06-21 09:51:49
    • 수정2019-06-21 09:51:57
    창원
동남권 신공항 문제를
국무총리실에서 다시 검토하기로
국토교통부와 단체장들이 전격 합의했습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경남·부산·울산 단체장들은 오늘(20일)
동남권 관문 공항으로서
김해신공항의 적정성에 대해
총리실에서 다시 논의하기로 합의하고
그 결과에 따르기로 결정했습니다.
또, 검토 시기와 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총리실 주재로 국토부와 경남 부산 울산이
함께 정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