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장기 파행 국회…의원님들은 지역구에
입력 2019.06.22 (22:02)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회 의원회관.

의원과 보좌진, 방문객들로 북적여야 할 회관 곳곳이 한산합니다.

몇몇 의원실은 아예 문을 걸어 잠가 뒀습니다.

["지금 고객님께서 전화를 받을 수 없습니다."]

어디를 갔는지 물어봤습니다.

[의원실 관계자 : "저희가 오늘 지역에서 토론회가 있어서 지역에 다 내려와 있습니다."]

다른 의원실도 상황은 엇비슷합니다.

여야 의원들의 SNS와 블로그는 각종 지역 행사 사진들로 채워진 지 오랩니다.

국회 파행이 이어지면서 상임위는 가동 중지 상태,

국회에서 할 일이 없으니, 지역 일정에 집중한다는 겁니다.

PK 지역의 한 초선의원은 국회가 열렸을 때 국회와 지역 활동이 7:3 비율이었다면, 지금은 거꾸로 지역에 70% 정도 머무른다고 말했습니다.

서울을 지역구로 둔 다른 의원은 요즘 마을 구석구석을 돌며 지역 얘기를 듣는다고 했습니다.

여야 가릴 것 없이, 당 지도부가 아닌 의원들을 국회에서 찾아보기 어려운 이윱니다.

초선 의원일수록 또 내년 총선을 노리고 지역에 뛰어든 비례대표 의원일수록 지역에 집중합니다.

민주당은 내년 총선 공천에서 현역의원 전원이 당내 경선을 치러야 하고, 한국당도 지도부가 대대적인 물갈이를 예고해둔 터라 지역구 관리를 의식하지 않을 수 없다고도 합니다.

내년 총선까지 10개월.

꽉 막힌 국회 상황이, 선거를 앞둔 의원들에게는 오히려 호재가 되는 것 아니냐는 웃지 못할 얘기도 나오고 있습니다.

KBS 뉴스 강나루입니다.
  • [자막뉴스] 장기 파행 국회…의원님들은 지역구에
    • 입력 2019-06-22 22:02:49
    자막뉴스
국회 의원회관.

의원과 보좌진, 방문객들로 북적여야 할 회관 곳곳이 한산합니다.

몇몇 의원실은 아예 문을 걸어 잠가 뒀습니다.

["지금 고객님께서 전화를 받을 수 없습니다."]

어디를 갔는지 물어봤습니다.

[의원실 관계자 : "저희가 오늘 지역에서 토론회가 있어서 지역에 다 내려와 있습니다."]

다른 의원실도 상황은 엇비슷합니다.

여야 의원들의 SNS와 블로그는 각종 지역 행사 사진들로 채워진 지 오랩니다.

국회 파행이 이어지면서 상임위는 가동 중지 상태,

국회에서 할 일이 없으니, 지역 일정에 집중한다는 겁니다.

PK 지역의 한 초선의원은 국회가 열렸을 때 국회와 지역 활동이 7:3 비율이었다면, 지금은 거꾸로 지역에 70% 정도 머무른다고 말했습니다.

서울을 지역구로 둔 다른 의원은 요즘 마을 구석구석을 돌며 지역 얘기를 듣는다고 했습니다.

여야 가릴 것 없이, 당 지도부가 아닌 의원들을 국회에서 찾아보기 어려운 이윱니다.

초선 의원일수록 또 내년 총선을 노리고 지역에 뛰어든 비례대표 의원일수록 지역에 집중합니다.

민주당은 내년 총선 공천에서 현역의원 전원이 당내 경선을 치러야 하고, 한국당도 지도부가 대대적인 물갈이를 예고해둔 터라 지역구 관리를 의식하지 않을 수 없다고도 합니다.

내년 총선까지 10개월.

꽉 막힌 국회 상황이, 선거를 앞둔 의원들에게는 오히려 호재가 되는 것 아니냐는 웃지 못할 얘기도 나오고 있습니다.

KBS 뉴스 강나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