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청주전시관' 협의보상 8월 시작
입력 2019.06.23 (21:40) 청주
충청북도와 청주시가
이른바 '마이스' 산업 유치를 위해
KTX 오송역 인근에 추진 중인
'충북 청주전시관'을 조성사업 협의보상이
8월쯤 시작됩니다.
수탁기관인 충북개발공사는
다음 달 보상 대상 토지와
지장물 감정 평가를 하고,
8월부터 협의 보상을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앞서 청주시는
토지소유자와 관계자 등 14명으로
보상협의회를 구성했습니다.
한편, 청주전시관은
사업비 천6백억여 원을 들여
2023년까지 준공될 예정입니다.
  • '충북 청주전시관' 협의보상 8월 시작
    • 입력 2019-06-23 21:40:18
    청주
충청북도와 청주시가
이른바 '마이스' 산업 유치를 위해
KTX 오송역 인근에 추진 중인
'충북 청주전시관'을 조성사업 협의보상이
8월쯤 시작됩니다.
수탁기관인 충북개발공사는
다음 달 보상 대상 토지와
지장물 감정 평가를 하고,
8월부터 협의 보상을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앞서 청주시는
토지소유자와 관계자 등 14명으로
보상협의회를 구성했습니다.
한편, 청주전시관은
사업비 천6백억여 원을 들여
2023년까지 준공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