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한반도, 평화로 가는 길
백악관, 트럼프 친서 확인…“북미정상 연락 계속 진행돼”
입력 2019.06.23 (22:29) 수정 2019.06.23 (22:30) 국제
미국 백악관은 23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친서를 보낸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성명을 내고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에게) 친서를 보냈고 두 정상 간에 연락이 계속 진행돼 왔다"고 짧게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친서를 보낸 시점이나 내용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에게서 받은 친서에 만족을 표했다면서 "흥미로운 내용을 심중히(깊고 중요하게) 생각해 볼 것"이라는 김 위원장의 발언을 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친서는 최근 김 위원장에게 받았다는 친서에 대한 답신일 것으로 보입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백악관, 트럼프 친서 확인…“북미정상 연락 계속 진행돼”
    • 입력 2019-06-23 22:29:35
    • 수정2019-06-23 22:30:31
    국제
미국 백악관은 23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친서를 보낸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성명을 내고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에게) 친서를 보냈고 두 정상 간에 연락이 계속 진행돼 왔다"고 짧게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친서를 보낸 시점이나 내용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에게서 받은 친서에 만족을 표했다면서 "흥미로운 내용을 심중히(깊고 중요하게) 생각해 볼 것"이라는 김 위원장의 발언을 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친서는 최근 김 위원장에게 받았다는 친서에 대한 답신일 것으로 보입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