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광장 헤드라인]
입력 2019.07.01 (06:00) 수정 2019.07.01 (06:0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트럼프 “金 위원장 백악관 초청”…2~3주 내 실무협상

어제 판문점에서 역사적인 북미 정상회담이 열렸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을 백악관으로 초청한 가운데 북미 정상은 비핵화 협상을 위한 실무협상을 2~3주 안에 재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북한 땅 밟은 첫 美 대통령…사상 첫 남·북·미 회동

트럼프 미 대통령이 최초로 북한 땅을 밟은 미 현직 대통령이 됐습니다. 또 판문점 남측 자유의 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북미 정상을 맞이하면서 정전 협정 체결 이후 처음으로 남북미 정상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협상 상대 北 외무성”…비핵화 돌파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협상의 카운터파트가 북한 외무성 중심으로 교체될 것이라고 밝혀 북미간 비핵화 협상에 새 돌파구가 마련될 지 주목되고 있습니다.

남부지방에 비 …서해안 짙은 안개

전국에 구름이 많이 끼는 가운데 남부지방에는 비가 내리겠고, 서해안과 일부 내륙지역에는 아침까지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습니다.
  • [뉴스광장 헤드라인]
    • 입력 2019-07-01 05:35:39
    • 수정2019-07-01 06:07:19
    뉴스광장 1부
트럼프 “金 위원장 백악관 초청”…2~3주 내 실무협상

어제 판문점에서 역사적인 북미 정상회담이 열렸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을 백악관으로 초청한 가운데 북미 정상은 비핵화 협상을 위한 실무협상을 2~3주 안에 재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북한 땅 밟은 첫 美 대통령…사상 첫 남·북·미 회동

트럼프 미 대통령이 최초로 북한 땅을 밟은 미 현직 대통령이 됐습니다. 또 판문점 남측 자유의 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북미 정상을 맞이하면서 정전 협정 체결 이후 처음으로 남북미 정상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협상 상대 北 외무성”…비핵화 돌파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협상의 카운터파트가 북한 외무성 중심으로 교체될 것이라고 밝혀 북미간 비핵화 협상에 새 돌파구가 마련될 지 주목되고 있습니다.

남부지방에 비 …서해안 짙은 안개

전국에 구름이 많이 끼는 가운데 남부지방에는 비가 내리겠고, 서해안과 일부 내륙지역에는 아침까지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