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신수 2경기 연속 무안타…최지만은 결장
입력 2019.07.01 (06:52) 수정 2019.07.01 (06:55) 연합뉴스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2경기 연속 침묵했다.

추신수는 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벌어진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방문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4타수 무안타로 경기를 마쳤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78(295타수 82안타)로 떨어졌다. 출루율도 0.378로 4리 깎였다.

텍사스는 탬파베이 선발 투수 블레이크 스넬에게 6이닝 동안 삼진 12개를 헌납한 끝에 2-6으로 졌다.

추신수는 1회 스넬의 빠른 공 3개에 삼진으로 물러났다. 4회와 6회엔 각각 유격수 땅볼과 우익수 뜬공으로 잡혔다.

추신수는 9회 마지막 타석에선 서서 삼진을 당했다.

탬파베이의 최지만(28)은 하루 벤치를 지켰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추신수 2경기 연속 무안타…최지만은 결장
    • 입력 2019-07-01 06:52:49
    • 수정2019-07-01 06:55:55
    연합뉴스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2경기 연속 침묵했다.

추신수는 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벌어진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방문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4타수 무안타로 경기를 마쳤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78(295타수 82안타)로 떨어졌다. 출루율도 0.378로 4리 깎였다.

텍사스는 탬파베이 선발 투수 블레이크 스넬에게 6이닝 동안 삼진 12개를 헌납한 끝에 2-6으로 졌다.

추신수는 1회 스넬의 빠른 공 3개에 삼진으로 물러났다. 4회와 6회엔 각각 유격수 땅볼과 우익수 뜬공으로 잡혔다.

추신수는 9회 마지막 타석에선 서서 삼진을 당했다.

탬파베이의 최지만(28)은 하루 벤치를 지켰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