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베네수엘라 대통령 암살 기도 혐의 해군 대위 수감 중 사망
입력 2019.07.01 (09:26) 수정 2019.07.01 (09:39) 국제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의 암살을 기도한 혐의로 체포된 해군 대위가 수감 중 사망하자 야권이 고문에 의한 타살이라며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AP통신 등은 라파엘 아코스타 대위가 지난 달 28일 재판에 출두한 뒤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이튿날 새벽에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아코스타 대위의 부인과 변호인은 고인이 피멍 등 고문의 흔적이 있는 가운데 휠체어를 타고 재판에 참석했으며 이를 본 판사가 병원으로 이송해 치료를 받도록 명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아코스타는 지난 달 21일 마두로 대통령 암살 기도 혐의로 구금됐습니다.

야권은 반발했습니다.

임시 대통령을 자처한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은 동영상을 통해 아코스타의 죽음을 국제형사재판소에 고발하겠다며 군이 마두로 퇴진 운동에 동참해달라고 촉구했습니다.

베네수엘라 정부는 아코스타의 사망 사실을 확인하면서 진상을 규명하기 위한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아코스타가 마두로 대통령을 암살하기 위한 음모를 꾸민 군 장교들과 민간인 단체의 일원이라는 주장을 되풀이했습니다.

이번 사망 사건은 정부와 야권이 위기를 풀기 위한 대화 재개를 모색하는 가운데 일어나 협상에 악재로 작용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베네수엘라 대통령 암살 기도 혐의 해군 대위 수감 중 사망
    • 입력 2019-07-01 09:26:28
    • 수정2019-07-01 09:39:09
    국제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의 암살을 기도한 혐의로 체포된 해군 대위가 수감 중 사망하자 야권이 고문에 의한 타살이라며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AP통신 등은 라파엘 아코스타 대위가 지난 달 28일 재판에 출두한 뒤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이튿날 새벽에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아코스타 대위의 부인과 변호인은 고인이 피멍 등 고문의 흔적이 있는 가운데 휠체어를 타고 재판에 참석했으며 이를 본 판사가 병원으로 이송해 치료를 받도록 명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아코스타는 지난 달 21일 마두로 대통령 암살 기도 혐의로 구금됐습니다.

야권은 반발했습니다.

임시 대통령을 자처한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은 동영상을 통해 아코스타의 죽음을 국제형사재판소에 고발하겠다며 군이 마두로 퇴진 운동에 동참해달라고 촉구했습니다.

베네수엘라 정부는 아코스타의 사망 사실을 확인하면서 진상을 규명하기 위한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아코스타가 마두로 대통령을 암살하기 위한 음모를 꾸민 군 장교들과 민간인 단체의 일원이라는 주장을 되풀이했습니다.

이번 사망 사건은 정부와 야권이 위기를 풀기 위한 대화 재개를 모색하는 가운데 일어나 협상에 악재로 작용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