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은명초 외벽에 화재취약 마감재 시공…교육청 통계에선 누락”
입력 2019.07.01 (19:40) 수정 2019.07.01 (20:00) 사회
지난달 26일 불이 난 서울 은평구 은명초등학교 외벽 마감재로 불에 취약한 '드라이비트'가 사용됐지만 교육청은 화재 발생 뒤에야 이러한 사실을 파악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오늘(1일)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김현아 자유한국당 의원에 따르면 서울시교육청이 김 의원에게 제출한 지난 5월 말 기준 '드라이비트 사용 학교건물 현황' 자료에는 은명초가 빠져있었습니다. 하지만 화재가 난 뒤 소방당국 조사에서 은명초 별관 외벽 마감재가 드라이비트로 확인됐습니다.

드라이비트는 불이 쉽게 붙고 탈 때 유독가스를 발생시켜 피해를 키우는 건축 자재입니다.

김 의원이 받은 현황자료에 따르면 서울에서 드라이비트를 사용한 건물이 있는 학교는 총 419개교 592동으로 전체의 30.7%입니다.

초등학교가 220개교 320동으로 가장 많고, 중학교는 91개교 122동, 고등학교는 103개교 145동입니다.

유치원은 1개교 1동, 특수학교는 4개교 4동에 드라이비트를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앞서 교육청은 매년 50여 개 학교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외벽개선사업의 하나로 드라이비트 제거 계획을 밝힌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은명초 외벽에 화재취약 마감재 시공…교육청 통계에선 누락”
    • 입력 2019-07-01 19:40:02
    • 수정2019-07-01 20:00:40
    사회
지난달 26일 불이 난 서울 은평구 은명초등학교 외벽 마감재로 불에 취약한 '드라이비트'가 사용됐지만 교육청은 화재 발생 뒤에야 이러한 사실을 파악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오늘(1일)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김현아 자유한국당 의원에 따르면 서울시교육청이 김 의원에게 제출한 지난 5월 말 기준 '드라이비트 사용 학교건물 현황' 자료에는 은명초가 빠져있었습니다. 하지만 화재가 난 뒤 소방당국 조사에서 은명초 별관 외벽 마감재가 드라이비트로 확인됐습니다.

드라이비트는 불이 쉽게 붙고 탈 때 유독가스를 발생시켜 피해를 키우는 건축 자재입니다.

김 의원이 받은 현황자료에 따르면 서울에서 드라이비트를 사용한 건물이 있는 학교는 총 419개교 592동으로 전체의 30.7%입니다.

초등학교가 220개교 320동으로 가장 많고, 중학교는 91개교 122동, 고등학교는 103개교 145동입니다.

유치원은 1개교 1동, 특수학교는 4개교 4동에 드라이비트를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앞서 교육청은 매년 50여 개 학교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외벽개선사업의 하나로 드라이비트 제거 계획을 밝힌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