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해물질 검출 운동장 21곳 폐쇄 조치
입력 2019.07.01 (21:52) 수정 2019.07.01 (21:53) 순천
광주지역 학교
21곳의 운동장 등에서
기준치 이상의 유해물질이 검출돼
폐쇄조치 됐습니다.
광주시교육청은
지난달 학교 운동장 32곳을 대상으로
유해물질 검사를 실시한 결과,
21개 학교의 우레탄 트랙과
인조잔디 운동장에서
프탈레이트 등 유해물질이
검출됐다고 밝혔습니다.
시교육청은 이에 따라
해당 운동장과 트랙 출입을 금지한 가운데
30여억 원의 예산을 들여 내년까지
우레탄 트랙과 인조잔디를 철거한다는
계획입니다.***
  • 유해물질 검출 운동장 21곳 폐쇄 조치
    • 입력 2019-07-01 21:52:21
    • 수정2019-07-01 21:53:08
    순천
광주지역 학교
21곳의 운동장 등에서
기준치 이상의 유해물질이 검출돼
폐쇄조치 됐습니다.
광주시교육청은
지난달 학교 운동장 32곳을 대상으로
유해물질 검사를 실시한 결과,
21개 학교의 우레탄 트랙과
인조잔디 운동장에서
프탈레이트 등 유해물질이
검출됐다고 밝혔습니다.
시교육청은 이에 따라
해당 운동장과 트랙 출입을 금지한 가운데
30여억 원의 예산을 들여 내년까지
우레탄 트랙과 인조잔디를 철거한다는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