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억 원대 허위 세금계산서 발행 50대 건설업자 실형
입력 2019.07.07 (18:40) 수정 2019.07.08 (09:46) 울산
울산지법은
수억 원대 허위 세금계산서를
발급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50살 A씨에게 징역 8개월을 선고했습니다.
건설업체를 운영한 A씨는
2014년 3월부터 약 3개월 동안
33차례에 걸쳐 4억 7천만원 상당의
허위 세금계산서를 발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A씨는 또
세무서에 부가가치세 신고를 하면서
각 10억원 상당의 매입·매출처별
세금계산서 합계표를 제출하기도 했습니다.
  • 수억 원대 허위 세금계산서 발행 50대 건설업자 실형
    • 입력 2019-07-08 09:45:16
    • 수정2019-07-08 09:46:18
    울산
울산지법은
수억 원대 허위 세금계산서를
발급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50살 A씨에게 징역 8개월을 선고했습니다.
건설업체를 운영한 A씨는
2014년 3월부터 약 3개월 동안
33차례에 걸쳐 4억 7천만원 상당의
허위 세금계산서를 발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A씨는 또
세무서에 부가가치세 신고를 하면서
각 10억원 상당의 매입·매출처별
세금계산서 합계표를 제출하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