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자도 주민 헬기 긴급이송 잇따라
입력 2019.07.12 (18:44) 수정 2019.07.12 (18:47) 제주
오늘 오전 11시 반쯤
추자도에 사는 91살 김모 할머니가
뇌출혈 의심 증세를 보여 소방 헬기로
제주시 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보다 앞서 오전 8시쯤엔
같은 마을 83살 김모 할머니가
화장실에서 미끄러져 다리뼈가 골절돼
소방 헬기로 제주시내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 추자도 주민 헬기 긴급이송 잇따라
    • 입력 2019-07-12 18:44:55
    • 수정2019-07-12 18:47:00
    제주
오늘 오전 11시 반쯤
추자도에 사는 91살 김모 할머니가
뇌출혈 의심 증세를 보여 소방 헬기로
제주시 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보다 앞서 오전 8시쯤엔
같은 마을 83살 김모 할머니가
화장실에서 미끄러져 다리뼈가 골절돼
소방 헬기로 제주시내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