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국방부, 한미연습 北비난에 “한미 가을 연합훈련 실시 준비중”
입력 2019.07.17 (06:16) 수정 2019.07.17 (06:55) 국제
미국 국방부는 16일(현지시간) 북한이 다음 달로 계획된 한미 연합훈련을 비난한 것과 관련해 "미국과 한국은 이번 가을 연합훈련 프로그램 실시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데이브 이스트번 미 국방부 대변인은 "한국과 협력해 이 훈련 프로그램은 준비태세를 유지하고 외교적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일정이 조정됐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는 "이 일상적인 연합훈련은 한미 동맹과 연합 준비태세 향상 활동을 통한 한반도 방위에 미국이 전념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북한은 어제(16일) 오후 외무성 대변인 명의 담화와 기자 문답 형식으로 입장을 내고 8월 예정된 '19-2 동맹' 연합위기관리연습(CPX)을 비난하면서 북미 실무협상에 영향을 주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한미는 8월 중 하반기 '19-2 동맹' 연습을 계획하고 있으나 아직 정확한 일정은 발표되지 않았습니다. 동맹(alliance) 연습은 한미 합동으로 매년 3월 시행됐던 키리졸브(KR) 연습과 8월의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을 대체한 새 연합훈련의 이름입니다.

앞서 상반기인 지난 3월 4일부터 12일까지 '19-1 동맹' 연습이 시행됐습니다. 당시 병력과 장비가 기동하지 않고 컴퓨터 시뮬레이션을 통한 워 게임의 지휘소 연습 형태로 진행됐습니다.
  • 美국방부, 한미연습 北비난에 “한미 가을 연합훈련 실시 준비중”
    • 입력 2019-07-17 06:16:39
    • 수정2019-07-17 06:55:36
    국제
미국 국방부는 16일(현지시간) 북한이 다음 달로 계획된 한미 연합훈련을 비난한 것과 관련해 "미국과 한국은 이번 가을 연합훈련 프로그램 실시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데이브 이스트번 미 국방부 대변인은 "한국과 협력해 이 훈련 프로그램은 준비태세를 유지하고 외교적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일정이 조정됐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는 "이 일상적인 연합훈련은 한미 동맹과 연합 준비태세 향상 활동을 통한 한반도 방위에 미국이 전념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북한은 어제(16일) 오후 외무성 대변인 명의 담화와 기자 문답 형식으로 입장을 내고 8월 예정된 '19-2 동맹' 연합위기관리연습(CPX)을 비난하면서 북미 실무협상에 영향을 주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한미는 8월 중 하반기 '19-2 동맹' 연습을 계획하고 있으나 아직 정확한 일정은 발표되지 않았습니다. 동맹(alliance) 연습은 한미 합동으로 매년 3월 시행됐던 키리졸브(KR) 연습과 8월의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을 대체한 새 연합훈련의 이름입니다.

앞서 상반기인 지난 3월 4일부터 12일까지 '19-1 동맹' 연습이 시행됐습니다. 당시 병력과 장비가 기동하지 않고 컴퓨터 시뮬레이션을 통한 워 게임의 지휘소 연습 형태로 진행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