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인영 “한국당, 수사 응하지 않는다고 불법 덮지 못해”
입력 2019.07.17 (10:27) 수정 2019.07.17 (10:31) 정치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국회 폭력 사태 수사를 거부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수사에 응하지 않는다고 해서 불법 행위를 덮을 수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오늘(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한국당을 향해 "스스로 주도해 만든 법을 스스로 훼손한 것도 모자라 경찰 조사에도 불응하는 것은 모순"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원내대표는 그러면서 "수사에 응하지 않는다고 당시 불법이 덮어지지 않고, 시간 끌기로 면피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한국당은 당초 국회선진화법 위반에 대한 처벌의 엄중함을 간과한 것 같다"면서 "그 사안은 덮어두고 가기에는 너무 엄중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원내대표는 "야당 탄압 운운하면서 경찰 소환에 불응하는 것은 민주당과 국민이 납득하지 못한다"며 "본질은 한국당이 패스트트랙 지정 과정에서 국회선진화법을 어기고 국회 회의장 부근에서 폭력으로 회의를 방해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여야가 고소·고발을 취하해 없던 일로 하자는 것은 우리 국민들에게 정치권에 대한 불신을 불러일으킨다"면서 "잘못된 행위에 대해서 당당하게 조사받고 필요하다면 처벌받는 것이 국민 속에서 신뢰받는 국회로 다시 태어나는 길"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이인영 “한국당, 수사 응하지 않는다고 불법 덮지 못해”
    • 입력 2019-07-17 10:27:29
    • 수정2019-07-17 10:31:49
    정치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국회 폭력 사태 수사를 거부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수사에 응하지 않는다고 해서 불법 행위를 덮을 수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오늘(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한국당을 향해 "스스로 주도해 만든 법을 스스로 훼손한 것도 모자라 경찰 조사에도 불응하는 것은 모순"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원내대표는 그러면서 "수사에 응하지 않는다고 당시 불법이 덮어지지 않고, 시간 끌기로 면피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한국당은 당초 국회선진화법 위반에 대한 처벌의 엄중함을 간과한 것 같다"면서 "그 사안은 덮어두고 가기에는 너무 엄중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원내대표는 "야당 탄압 운운하면서 경찰 소환에 불응하는 것은 민주당과 국민이 납득하지 못한다"며 "본질은 한국당이 패스트트랙 지정 과정에서 국회선진화법을 어기고 국회 회의장 부근에서 폭력으로 회의를 방해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여야가 고소·고발을 취하해 없던 일로 하자는 것은 우리 국민들에게 정치권에 대한 불신을 불러일으킨다"면서 "잘못된 행위에 대해서 당당하게 조사받고 필요하다면 처벌받는 것이 국민 속에서 신뢰받는 국회로 다시 태어나는 길"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