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지소미아 종료 ‘조건부 연기’
정부, 동아시아 고위관리회의서 “日 조치는 글로벌 무역에 피해”
입력 2019.07.17 (19:00) 경제
정부 당국이 동아시아정상회의, EAS 고위경제관리 회의에서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는 글로벌 무역에 심각한 피해가 된다"며 일본을 규탄했습니다.

오늘(17일) 오후 태국 방콕에서 열린 회의에서 윤상흠 산업통상자원부 통상협력국장은 이같이 말하면서 조치 철회와 EAS 회원국의 관심을 촉구했습니다.

EAS는 아세안 10개국과 한중일, 미국 등 18개 국이 참여하는 국제 회의체입니다.

윤 국장은 또, "일본의 조치는 WTO 등 국제 규범에 어긋나고 복잡하게 얽힌 글로벌 공급체계를 교란시킬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 정부, 동아시아 고위관리회의서 “日 조치는 글로벌 무역에 피해”
    • 입력 2019-07-17 19:00:14
    경제
정부 당국이 동아시아정상회의, EAS 고위경제관리 회의에서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는 글로벌 무역에 심각한 피해가 된다"며 일본을 규탄했습니다.

오늘(17일) 오후 태국 방콕에서 열린 회의에서 윤상흠 산업통상자원부 통상협력국장은 이같이 말하면서 조치 철회와 EAS 회원국의 관심을 촉구했습니다.

EAS는 아세안 10개국과 한중일, 미국 등 18개 국이 참여하는 국제 회의체입니다.

윤 국장은 또, "일본의 조치는 WTO 등 국제 규범에 어긋나고 복잡하게 얽힌 글로벌 공급체계를 교란시킬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