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선거사범 청년정책위원 자격 박탈하라"
입력 2019.07.17 (19:09) 수정 2019.07.17 (19:10) 제주
지난 대통령선거 당시
청년 지지자 명단을 조작한 혐의로
벌금 500만 원을 선고받은 전력자가
최근 제주도 청년청잭심의위원으로
위촉된 것과 관련해
정의당 제주도당 청년학생위원회가
강한 유감을 표명하고,
즉각 위원직을 박탈하라고 주장했습니다.
정의당도당 청년학생위는 또,
심의위원의 선발기준과
평가사항을 공개하고
도내 청년들에게 사과하라고
촉구했습니다.//
  • "선거사범 청년정책위원 자격 박탈하라"
    • 입력 2019-07-17 19:09:37
    • 수정2019-07-17 19:10:53
    제주
지난 대통령선거 당시
청년 지지자 명단을 조작한 혐의로
벌금 500만 원을 선고받은 전력자가
최근 제주도 청년청잭심의위원으로
위촉된 것과 관련해
정의당 제주도당 청년학생위원회가
강한 유감을 표명하고,
즉각 위원직을 박탈하라고 주장했습니다.
정의당도당 청년학생위는 또,
심의위원의 선발기준과
평가사항을 공개하고
도내 청년들에게 사과하라고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