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불법 전자담배업체·고액 학원 등 탈세사업자 163명 세무조사
입력 2019.07.17 (20:50)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서울의 한 전자담배 판매업체.

전자담배를 유통하는 업체에게 어떻게 대금을 지불하는지 물어봤습니다.

[판매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차명이나 현금을 주로 이용하고 있습니다. (현금영수증 요구해본 적 있으세요?) 요구를 한 적 있어도 걔네(유통업체)는 자료를 줄 수 없다..."]

유통업체로부터 매입 자료 등을 확보하지 못하는 판매 업체는 소비자에게 팔 때도 현금만 받습니다.

[판매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현금으로 받아야 합니다. 매입 매출 때문에. 자료가 없기 때문에 저도 마찬가지로 현금 받고 끝..."]

국세청은 이렇게 현금 위주의 음성적인 거래를 한 혐의가 있는 163명에 대해 세무조사에 착수했습니다.

한 고액 입시학원은 원장의 조카 등 미성년자 명의 계좌로 수강료를 받았습니다.

당연히 현금영수증은 발급하지 않았습니다.

SNS를 통해 직원 명의 계좌로 선금을 받은 뒤 소득을 빼돌린 유흥업소도 적발됐습니다.

국세청은 특히 위장 명의 혐의가 포착된 유흥업소와 대부업자 등에 대해서는 조사 초기부터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정밀 조사에 착수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현준입니다.
  • [자막뉴스] 불법 전자담배업체·고액 학원 등 탈세사업자 163명 세무조사
    • 입력 2019-07-17 20:50:02
    자막뉴스
서울의 한 전자담배 판매업체.

전자담배를 유통하는 업체에게 어떻게 대금을 지불하는지 물어봤습니다.

[판매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차명이나 현금을 주로 이용하고 있습니다. (현금영수증 요구해본 적 있으세요?) 요구를 한 적 있어도 걔네(유통업체)는 자료를 줄 수 없다..."]

유통업체로부터 매입 자료 등을 확보하지 못하는 판매 업체는 소비자에게 팔 때도 현금만 받습니다.

[판매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현금으로 받아야 합니다. 매입 매출 때문에. 자료가 없기 때문에 저도 마찬가지로 현금 받고 끝..."]

국세청은 이렇게 현금 위주의 음성적인 거래를 한 혐의가 있는 163명에 대해 세무조사에 착수했습니다.

한 고액 입시학원은 원장의 조카 등 미성년자 명의 계좌로 수강료를 받았습니다.

당연히 현금영수증은 발급하지 않았습니다.

SNS를 통해 직원 명의 계좌로 선금을 받은 뒤 소득을 빼돌린 유흥업소도 적발됐습니다.

국세청은 특히 위장 명의 혐의가 포착된 유흥업소와 대부업자 등에 대해서는 조사 초기부터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정밀 조사에 착수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현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