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시아 군용기, 독도 영공 2차례 침범…군 “경고 사격”
입력 2019.07.23 (12:00) 수정 2019.07.23 (13:0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오늘 오전 러시아 군용기가 독도 영공을 2차례 침범했습니다.

우리 군은 전투기를 출격시켜 경고 사격을 하는 등 대응 조치를 실시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민철 기자, 러시아 군용기가 영공을 침범한 건 언제쯤입니까?

[리포트]

네, 오늘 오전 9시 9분, 러시아 군용기 1대 독도 영공을 1차 침범했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러시아 군용기가 독도 영공을 침범해 차단기동을 하던 우리 공군 전투기가 경고 사격 등 전술 조치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러시아 군용기는 3분 만인 9시 12분, 독도 영공을 이탈했다고 합참은 전했습니다.

하지만 이어 9시 33분, 러시아 군용기는 독도 영공을 다시 침범했고, 우리 공군기가 다시 경고 사격을 하자 9시 37분 독도 영공을 빠져나가 북쪽으로 올라갔다고 밝혔습니다.

러시아 군용기가 우리 영공을 침범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에 앞서 오늘 오전 6시 44분에는 중국 군용기 2대가 이어도 북서방에서 한국 방공식별구역, 카디즈로 진입해 30분 뒤인 7시 14분 이어도 동방으로 이탈했습니다.

합참은 이후 중국 군용기가 일본 방공식별구역 안으로 비행하다 7시 49분, 울릉도 남방 140킬로미터 지점에서 카디즈로 재진입했고, 8시 20분 이탈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중국 군용기는 13분 뒤인 8시 33분에는 NLL 북방에서 러시아 군용기 2대와 합류해 기수를 남쪽으로 돌렸고, 8시 40분 울릉도 북방 지점에서 카디즈에 재진입했습니다.

러시아 군용기 2대와 중국 군용기 2대가 함께 들어온 건데, 이들 군용기 4대는 9시 4분 울릉도 남방에서 카디즈를 벗어났습니다.

우리 영공을 침범한 러시아 군용기는 앞서 카디즈에 진입했던 기존의 러시아 군용기 2대와 별개로 동쪽에서 카디즈에 진입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이와 관련해 국방부와 외교부는 오늘 오후 주한 중국 대사관과 러시아 대사관 관계자를 불러 항의할 예정입니다.

정부는 중국과 러시아 군용기가 사전 통보 없이 우리 카디즈를 진입하고 영공을 침범한 것과 관련해 엄중하게 항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국방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러시아 군용기, 독도 영공 2차례 침범…군 “경고 사격”
    • 입력 2019-07-23 12:02:52
    • 수정2019-07-23 13:07:21
    뉴스 12
[앵커]

오늘 오전 러시아 군용기가 독도 영공을 2차례 침범했습니다.

우리 군은 전투기를 출격시켜 경고 사격을 하는 등 대응 조치를 실시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민철 기자, 러시아 군용기가 영공을 침범한 건 언제쯤입니까?

[리포트]

네, 오늘 오전 9시 9분, 러시아 군용기 1대 독도 영공을 1차 침범했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러시아 군용기가 독도 영공을 침범해 차단기동을 하던 우리 공군 전투기가 경고 사격 등 전술 조치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러시아 군용기는 3분 만인 9시 12분, 독도 영공을 이탈했다고 합참은 전했습니다.

하지만 이어 9시 33분, 러시아 군용기는 독도 영공을 다시 침범했고, 우리 공군기가 다시 경고 사격을 하자 9시 37분 독도 영공을 빠져나가 북쪽으로 올라갔다고 밝혔습니다.

러시아 군용기가 우리 영공을 침범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에 앞서 오늘 오전 6시 44분에는 중국 군용기 2대가 이어도 북서방에서 한국 방공식별구역, 카디즈로 진입해 30분 뒤인 7시 14분 이어도 동방으로 이탈했습니다.

합참은 이후 중국 군용기가 일본 방공식별구역 안으로 비행하다 7시 49분, 울릉도 남방 140킬로미터 지점에서 카디즈로 재진입했고, 8시 20분 이탈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중국 군용기는 13분 뒤인 8시 33분에는 NLL 북방에서 러시아 군용기 2대와 합류해 기수를 남쪽으로 돌렸고, 8시 40분 울릉도 북방 지점에서 카디즈에 재진입했습니다.

러시아 군용기 2대와 중국 군용기 2대가 함께 들어온 건데, 이들 군용기 4대는 9시 4분 울릉도 남방에서 카디즈를 벗어났습니다.

우리 영공을 침범한 러시아 군용기는 앞서 카디즈에 진입했던 기존의 러시아 군용기 2대와 별개로 동쪽에서 카디즈에 진입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이와 관련해 국방부와 외교부는 오늘 오후 주한 중국 대사관과 러시아 대사관 관계자를 불러 항의할 예정입니다.

정부는 중국과 러시아 군용기가 사전 통보 없이 우리 카디즈를 진입하고 영공을 침범한 것과 관련해 엄중하게 항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국방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