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독서도 물놀이도 놓치지 않아!’…꼬마 피서객 몰린 성내천 물놀이장
입력 2019.07.23 (13:50) 수정 2019.07.23 (13:57) 포토뉴스

대서인 23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성내천을 찾은 어린이들이 물놀이와 독서를 동시에 즐기고 있다. 송파구는 성내천 물놀이장에 도서를 비치하고 파라솔과 테이블 등 독서 공간을 제공하는 '여름행복문고'를 일주일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물놀이장이야? 도서관이야?’
물 위에서 ‘시원한 독서’
 
  • ‘독서도 물놀이도 놓치지 않아!’…꼬마 피서객 몰린 성내천 물놀이장
    • 입력 2019-07-23 13:50:20
    • 수정2019-07-23 13:57:06
    포토뉴스

대서인 23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성내천을 찾은 어린이들이 물놀이와 독서를 동시에 즐기고 있다. 송파구는 성내천 물놀이장에 도서를 비치하고 파라솔과 테이블 등 독서 공간을 제공하는 '여름행복문고'를 일주일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대서인 23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성내천을 찾은 어린이들이 물놀이와 독서를 동시에 즐기고 있다. 송파구는 성내천 물놀이장에 도서를 비치하고 파라솔과 테이블 등 독서 공간을 제공하는 '여름행복문고'를 일주일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대서인 23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성내천을 찾은 어린이들이 물놀이와 독서를 동시에 즐기고 있다. 송파구는 성내천 물놀이장에 도서를 비치하고 파라솔과 테이블 등 독서 공간을 제공하는 '여름행복문고'를 일주일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대서인 23일 오전 서울 송파구 성내천을 찾은 어린이들이 물놀이와 독서를 동시에 즐기고 있다. 송파구는 성내천 물놀이장에 도서를 비치하고 파라솔과 테이블 등 독서 공간을 제공하는 '여름행복문고'를 일주일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