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진주·김해 등 14개 시·군 폭염주의보
입력 2019.07.23 (13:51) 수정 2019.07.23 (13:51) 창원
절기상 가장 덥다는 대서인 오늘(23일)
경남 14개 시·군에
폭염주의보가 확대 발령됐습니다.
기상대는 어제 경남 9개 시·군에 이어
오늘 오전 11시부터
창원과 진주, 사천, 거창, 하동 등
5개 시·군에도 폭염주의보를 추가로 내렸습니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김해가 34도까지 올라 가장 덥겠고,
나머지 지역도 33도 안팎까지
오를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기상청은 낮 시간대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충분한 수분 섭취를 당부했습니다.
  • 창원·진주·김해 등 14개 시·군 폭염주의보
    • 입력 2019-07-23 13:51:05
    • 수정2019-07-23 13:51:39
    창원
절기상 가장 덥다는 대서인 오늘(23일)
경남 14개 시·군에
폭염주의보가 확대 발령됐습니다.
기상대는 어제 경남 9개 시·군에 이어
오늘 오전 11시부터
창원과 진주, 사천, 거창, 하동 등
5개 시·군에도 폭염주의보를 추가로 내렸습니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김해가 34도까지 올라 가장 덥겠고,
나머지 지역도 33도 안팎까지
오를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기상청은 낮 시간대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충분한 수분 섭취를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