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지소미아 종료 ‘조건부 연기’
日 “WTO 일본 입장 확실히 설명하는 자리가 될 것”
입력 2019.07.23 (14:02) 수정 2019.07.23 (14:10) 국제
스위스 제네바에서 23일 세계무역기구, WTO 일반이사회가 열리는 가운데 이 자리는 일본 입장을 확실히 설명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일본 관방장관이 밝혔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세계무역기구(WTO) 일반이사회에서 일본의 한국 수출규제 강화 문제가 논의되는 것과 관련해 "일본 입장을 확실히 설명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한국에 대한 수출 규제 강화는 "WTO에서 인정되는 안보를 위한 수출관리 제도의 적정 운용에 필요한 재검토"라며 "WTO 규정 위반이라는 지적은 전혀 맞지 않는다"고 거듭 주장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게티이미지]
  • 日 “WTO 일본 입장 확실히 설명하는 자리가 될 것”
    • 입력 2019-07-23 14:02:42
    • 수정2019-07-23 14:10:20
    국제
스위스 제네바에서 23일 세계무역기구, WTO 일반이사회가 열리는 가운데 이 자리는 일본 입장을 확실히 설명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일본 관방장관이 밝혔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세계무역기구(WTO) 일반이사회에서 일본의 한국 수출규제 강화 문제가 논의되는 것과 관련해 "일본 입장을 확실히 설명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한국에 대한 수출 규제 강화는 "WTO에서 인정되는 안보를 위한 수출관리 제도의 적정 운용에 필요한 재검토"라며 "WTO 규정 위반이라는 지적은 전혀 맞지 않는다"고 거듭 주장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