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지소미아 종료 ‘조건부 연기’
수출입은행장 “일본 수출 규제로 국내 기업 26곳 피해 예상”
입력 2019.07.23 (16:02) 수정 2019.07.23 (16:06) 경제
일본의 수출 규제로 국내 기업 26곳이 당장 직·간접적 피해를 볼 것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은성수 수출입은행장은 오늘(23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최근 거래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를 공개했습니다.

은 행장은 "반도체, 디스플레이, 스마트폰 관련 26개 기업"이라며 이들 기업에 대한 수은의 여신 잔액은 3조 천억 원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직접 규제는 직접 피해고, 간접 규제는 납품하는 부품·소재 업체들이라 직·간접적 (피해가) 같이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은 행장은 "문제가 있으면 자금 공급 같은 것을 할 계획이 준비돼 있다"며 "필요 자금이 어느 정도인지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수은이 파악한 직·간접 피해 예상 기업에는 중소기업뿐 아니라 대기업도 일부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수은 관계자는 그러나 일본의 수출규제가 현실화해도 이들 기업에 대한 수은의 여신 잔액 3조 천억원이 당장 모두 부실화하는 것은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수출입은행장 “일본 수출 규제로 국내 기업 26곳 피해 예상”
    • 입력 2019-07-23 16:02:35
    • 수정2019-07-23 16:06:09
    경제
일본의 수출 규제로 국내 기업 26곳이 당장 직·간접적 피해를 볼 것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은성수 수출입은행장은 오늘(23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최근 거래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를 공개했습니다.

은 행장은 "반도체, 디스플레이, 스마트폰 관련 26개 기업"이라며 이들 기업에 대한 수은의 여신 잔액은 3조 천억 원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직접 규제는 직접 피해고, 간접 규제는 납품하는 부품·소재 업체들이라 직·간접적 (피해가) 같이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은 행장은 "문제가 있으면 자금 공급 같은 것을 할 계획이 준비돼 있다"며 "필요 자금이 어느 정도인지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수은이 파악한 직·간접 피해 예상 기업에는 중소기업뿐 아니라 대기업도 일부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수은 관계자는 그러나 일본의 수출규제가 현실화해도 이들 기업에 대한 수은의 여신 잔액 3조 천억원이 당장 모두 부실화하는 것은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