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당 “검, 야당 의원 무리하게 수사…‘신 사법 적폐’”
입력 2019.07.23 (18:00) 수정 2019.07.23 (19:58) 정치
강원랜드 전 사장으로부터 정치 자금을 받은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은 자유한국당 권성동·염동열 의원이 무혐의 처분을 받은 것과 관련해 자유한국당은 문재인 정권이 야당 의원에 대해 무분별한 수사를 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자유한국당 박맹우 사무총장을 비롯해 권성동, 염동열, 심재철, 곽상도 의원은 오늘(23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성명을 발표하고 "최근 야당 의원에게 자행된 무리한 표적 수사의 결과는 대부분 무죄 또는 무혐의로 귀결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성명서를 통해 "김재원 의원에 대해서도 20대 총선 당시 국정원 특활비로 불법 여론조사 했다는 의혹을 씌워 검찰이 기소했지만 2심에서 무죄 판결이 내려졌고, 권성동 의원에게 제기됐던 강원랜드 채용 비리 의혹도 역시 1심 무죄 판결이 내려졌다"고 밝혔습니다.

또 "검찰과거사위원회가 곽상도 의원에게 경찰 수사 방해혐의가 있다며 수사권고를 했지만 결국 검찰은 무혐의 처분을 내렸고, 서동욱 前 울산남구청장도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경찰에게 휴대폰 압수 및 집무실 압수수색을 당했지만, 결국 무혐의로 내사 종결된 바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결국 사실이나 증거보다는 단지 야당의원이라는 이유가 수사진행의 핵심요인으로 작용했음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고, 이것이야말로 '신(新) 사법 적폐'"라며 "문재인 정권은 경찰과 검찰 권력 장악과 야당의원에 대한 정치탄압을 중단하라"고 주장했습니다.

한국당 권성동 의원은 기자회견 직후 기자들을 만나 KT 딸 부정 채용 의혹으로 기소된 김성태 의원에 대한 검찰 수사도 같은 맥락으로 보냐는 질문에 "많은 검사들은 직접, 간접 증거가 없어서 (김 의원에 대한) 기소가 어렵다고 말했는데, 우기다시피 해 법원 판단을 한번 보자는 이유로 기소했다고 한다"며 "이렇게 기소하기 시작하면 기소 안 당할 사람은 아무도 없고, 피의 사실 공표는 검찰이 제일 많이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야당 의원에 대한 )무죄가 난 사건을 수사했던 검사들이 새로운 인사에서 어느 자리로 가는지, 영전하는지 승진하는지 보면 이 수사가 정치적 수사인지 아닌지 판단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국당 “검, 야당 의원 무리하게 수사…‘신 사법 적폐’”
    • 입력 2019-07-23 18:00:32
    • 수정2019-07-23 19:58:40
    정치
강원랜드 전 사장으로부터 정치 자금을 받은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은 자유한국당 권성동·염동열 의원이 무혐의 처분을 받은 것과 관련해 자유한국당은 문재인 정권이 야당 의원에 대해 무분별한 수사를 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자유한국당 박맹우 사무총장을 비롯해 권성동, 염동열, 심재철, 곽상도 의원은 오늘(23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성명을 발표하고 "최근 야당 의원에게 자행된 무리한 표적 수사의 결과는 대부분 무죄 또는 무혐의로 귀결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성명서를 통해 "김재원 의원에 대해서도 20대 총선 당시 국정원 특활비로 불법 여론조사 했다는 의혹을 씌워 검찰이 기소했지만 2심에서 무죄 판결이 내려졌고, 권성동 의원에게 제기됐던 강원랜드 채용 비리 의혹도 역시 1심 무죄 판결이 내려졌다"고 밝혔습니다.

또 "검찰과거사위원회가 곽상도 의원에게 경찰 수사 방해혐의가 있다며 수사권고를 했지만 결국 검찰은 무혐의 처분을 내렸고, 서동욱 前 울산남구청장도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경찰에게 휴대폰 압수 및 집무실 압수수색을 당했지만, 결국 무혐의로 내사 종결된 바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결국 사실이나 증거보다는 단지 야당의원이라는 이유가 수사진행의 핵심요인으로 작용했음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고, 이것이야말로 '신(新) 사법 적폐'"라며 "문재인 정권은 경찰과 검찰 권력 장악과 야당의원에 대한 정치탄압을 중단하라"고 주장했습니다.

한국당 권성동 의원은 기자회견 직후 기자들을 만나 KT 딸 부정 채용 의혹으로 기소된 김성태 의원에 대한 검찰 수사도 같은 맥락으로 보냐는 질문에 "많은 검사들은 직접, 간접 증거가 없어서 (김 의원에 대한) 기소가 어렵다고 말했는데, 우기다시피 해 법원 판단을 한번 보자는 이유로 기소했다고 한다"며 "이렇게 기소하기 시작하면 기소 안 당할 사람은 아무도 없고, 피의 사실 공표는 검찰이 제일 많이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야당 의원에 대한 )무죄가 난 사건을 수사했던 검사들이 새로운 인사에서 어느 자리로 가는지, 영전하는지 승진하는지 보면 이 수사가 정치적 수사인지 아닌지 판단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