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제타임 헤드라인]
입력 2019.07.23 (18:00) 수정 2019.07.23 (18:03)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평균 73세까지 일하고 싶다”…구직 경험도 많아져

평균 수명이 늘면서 55세 이상 연령층의 10명 가운데 6명은 평균 73세까지 일하고 싶어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구직이나 취업 경험자도 1년전보다 늘었는데, 연금 수령자는 여전히 절반이 되지 않았습니다

‘하도급 갑질’ 한화S&C 영업정지·공공 입찰 제한 요청

하도급업체들에게 상습적으로 갑질을 일삼은 한화 S&C에 대해, 공정위가 관련 행정기관에 영업 정지와 공공입찰 자격 제한을 요청했습니다. 대기업 계열사가 하도급법 위반으로 영업정지 요청 대상이 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액체 괴물 장식품’에서 유해 물질 검출

'액체 괴물'로 불리며 어린이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장난감 부재료에서 유해 물질이 검출됐습니다. 한국소비자원 검사 결과, 40개 가운데 13개에서 기준치의 최대 760배를 넘는 내분비계 교란물질이 나왔습니다.

일본 제품 불매운동 장기화…효과는?

일본의 수출 규제에 맞선 불매 운동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일본 제품을 사고 팔지 않는 것 뿐 아니라 여행, 영화 등 문화콘텐츠로까지 불매가 확산하고 있는데요. 어떤 효과가 있는 건지 포인트 경제에서 자세히 짚어봅니다.
  • [경제타임 헤드라인]
    • 입력 2019-07-23 18:02:17
    • 수정2019-07-23 18:03:52
    통합뉴스룸ET
“평균 73세까지 일하고 싶다”…구직 경험도 많아져

평균 수명이 늘면서 55세 이상 연령층의 10명 가운데 6명은 평균 73세까지 일하고 싶어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구직이나 취업 경험자도 1년전보다 늘었는데, 연금 수령자는 여전히 절반이 되지 않았습니다

‘하도급 갑질’ 한화S&C 영업정지·공공 입찰 제한 요청

하도급업체들에게 상습적으로 갑질을 일삼은 한화 S&C에 대해, 공정위가 관련 행정기관에 영업 정지와 공공입찰 자격 제한을 요청했습니다. 대기업 계열사가 하도급법 위반으로 영업정지 요청 대상이 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액체 괴물 장식품’에서 유해 물질 검출

'액체 괴물'로 불리며 어린이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장난감 부재료에서 유해 물질이 검출됐습니다. 한국소비자원 검사 결과, 40개 가운데 13개에서 기준치의 최대 760배를 넘는 내분비계 교란물질이 나왔습니다.

일본 제품 불매운동 장기화…효과는?

일본의 수출 규제에 맞선 불매 운동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일본 제품을 사고 팔지 않는 것 뿐 아니라 여행, 영화 등 문화콘텐츠로까지 불매가 확산하고 있는데요. 어떤 효과가 있는 건지 포인트 경제에서 자세히 짚어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