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트럼프 “북한과 긍정적 서신 교환”
입력 2019.07.23 (20:30) 수정 2019.07.23 (20:53)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최근 북한과 작지만 매우 긍정적인 서신 교환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지난달 김정은 위원장과 주고받은 편지인지, 이후 새로 받은 것인지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습니다.

또 북한과 실무협상 일정이 잡히진 않았다면서, 북한이 준비될 때 만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미국 대통령 : "제 생각에는 어떤 시점, 그러니까 북한이 준비되면 만날 수 있을 것입니다."]

지난달 30일 판문점 회동에서 북미 양국은 2∼3주 이내에 실무협상을 재개하기로 합의했지만, 좀 더 늦춰질 것으로 외신들은 전망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트럼프 “북한과 긍정적 서신 교환”
    • 입력 2019-07-23 20:32:59
    • 수정2019-07-23 20:53:16
    글로벌24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최근 북한과 작지만 매우 긍정적인 서신 교환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지난달 김정은 위원장과 주고받은 편지인지, 이후 새로 받은 것인지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습니다.

또 북한과 실무협상 일정이 잡히진 않았다면서, 북한이 준비될 때 만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미국 대통령 : "제 생각에는 어떤 시점, 그러니까 북한이 준비되면 만날 수 있을 것입니다."]

지난달 30일 판문점 회동에서 북미 양국은 2∼3주 이내에 실무협상을 재개하기로 합의했지만, 좀 더 늦춰질 것으로 외신들은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