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원주 등 60여 개 학교 청소직 근로자 무기한 파업
입력 2019.07.23 (21:51) 뉴스9(원주)
원주와 강릉의 60여 개 학교에서

청소직 근로자 80여 명이

오늘부터 무기한 파업에 들어갔습니다.

이들은

강원도교육청의 계약직 채용 사전 심사제 도입으로

학교 청소직 정년인 65살이 넘은 사람은

청소직으로 일하지 못하게 됐다며

사전 심사제 폐지를 요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도 교육청은

정년퇴직한 청소직 근로자의 재고용 여부는

학교장의 재량에 따라 결정된다며,

노조가 오해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원주 등 60여 개 학교 청소직 근로자 무기한 파업
    • 입력 2019-07-23 21:51:05
    뉴스9(원주)
원주와 강릉의 60여 개 학교에서

청소직 근로자 80여 명이

오늘부터 무기한 파업에 들어갔습니다.

이들은

강원도교육청의 계약직 채용 사전 심사제 도입으로

학교 청소직 정년인 65살이 넘은 사람은

청소직으로 일하지 못하게 됐다며

사전 심사제 폐지를 요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도 교육청은

정년퇴직한 청소직 근로자의 재고용 여부는

학교장의 재량에 따라 결정된다며,

노조가 오해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