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속보]'부산시청 앞 행복주택' 가구 수 축소 검토
입력 2019.07.23 (09:50) 수정 2019.07.24 (10:13) 뉴스9(부산)
 난항을 겪고 있는 '시청 앞 행복주택' 사업의 절충안으로 가구 수 축소가 유력해지고 있습니다.

 부산시와 부산도시공사는 시청 앞 행복주택 2개 동, 1천 8백 가구를 짓겠다는 당초 계획을 바꿔 1개 동에는 행복주택 가구 수를 줄이는 대신 시 출연기관을 이전하고 주민들을 위한 근린생활시설을 넣는 방안 등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시청 앞 행복주택' 사업은 청년과 신혼 부부 등을 위한 도심 역세권 대단지로 전국 모범 사례로 관심을 모았지만, 인근 주민과 정치권의 반발에 부딪쳐 본격적인 공사가 진행되지 못하고 있습니다.
  • [속보]'부산시청 앞 행복주택' 가구 수 축소 검토
    • 입력 2019-07-24 10:12:28
    • 수정2019-07-24 10:13:19
    뉴스9(부산)
 난항을 겪고 있는 '시청 앞 행복주택' 사업의 절충안으로 가구 수 축소가 유력해지고 있습니다.

 부산시와 부산도시공사는 시청 앞 행복주택 2개 동, 1천 8백 가구를 짓겠다는 당초 계획을 바꿔 1개 동에는 행복주택 가구 수를 줄이는 대신 시 출연기관을 이전하고 주민들을 위한 근린생활시설을 넣는 방안 등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시청 앞 행복주택' 사업은 청년과 신혼 부부 등을 위한 도심 역세권 대단지로 전국 모범 사례로 관심을 모았지만, 인근 주민과 정치권의 반발에 부딪쳐 본격적인 공사가 진행되지 못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