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오전 내내 강한 비”…이 시각 잠수교
입력 2019.07.26 (09:29) 수정 2019.07.26 (10:08)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현재 서울에는 호우특보가 내려졌고, 비가 오고 시작했습니다.

서울 잠수교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민정희 기자, 지금 그곳 상황은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제가 지금 나와있는 서울 잠수교에는 천둥을 동반한 비가 굵어졌다 가늘어졌다를 반복하며 계속해서 내리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출근 시간대를 비롯한 오전에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어제 시작된 비는 자정이 지나며 소강상태였으나 서해상에서 비구름이 계속해서 유입되며 오전 여섯 시를 기준으로 비가 다시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비구름이 중부지방으로 접근해 오후에도 수도권과 강원 영서 등에 계속해서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따라 기상청은 서울과 경기, 강원 대부분 지역에 호우특보를 내렸습니다.

현재 잠수교 수위는 3.12m로 계속해서 조금씩 높아지고 있습니다.

수위가 5.5m까지 높아지면 보행자 통행이 불가능해지고, 6.2m를 넘어설 경우에는 차량 역시 통제됩니다.

기상청은 산사태나 침수 등이 우려된다며, 피해가 없도록 대비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모레까지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비가 예상됩니다.

이곳을 비롯해 주요 도로의 교통 상황을 확인하고, 안전운전 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잠수교에서 KBS 뉴스 민정희입니다.
  • “서울 오전 내내 강한 비”…이 시각 잠수교
    • 입력 2019-07-26 09:30:50
    • 수정2019-07-26 10:08:33
    930뉴스
[앵커]

현재 서울에는 호우특보가 내려졌고, 비가 오고 시작했습니다.

서울 잠수교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민정희 기자, 지금 그곳 상황은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제가 지금 나와있는 서울 잠수교에는 천둥을 동반한 비가 굵어졌다 가늘어졌다를 반복하며 계속해서 내리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출근 시간대를 비롯한 오전에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어제 시작된 비는 자정이 지나며 소강상태였으나 서해상에서 비구름이 계속해서 유입되며 오전 여섯 시를 기준으로 비가 다시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비구름이 중부지방으로 접근해 오후에도 수도권과 강원 영서 등에 계속해서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따라 기상청은 서울과 경기, 강원 대부분 지역에 호우특보를 내렸습니다.

현재 잠수교 수위는 3.12m로 계속해서 조금씩 높아지고 있습니다.

수위가 5.5m까지 높아지면 보행자 통행이 불가능해지고, 6.2m를 넘어설 경우에는 차량 역시 통제됩니다.

기상청은 산사태나 침수 등이 우려된다며, 피해가 없도록 대비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모레까지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비가 예상됩니다.

이곳을 비롯해 주요 도로의 교통 상황을 확인하고, 안전운전 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잠수교에서 KBS 뉴스 민정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