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학생도 치마 착용 허용한 타이완 고교
입력 2019.07.26 (12:41) 수정 2019.07.26 (12:49)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타이완의 한 고등학교가 남학생도 치마를 입을 수 있게 허용해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리포트]

타이완 신베이 시에 있는 반챠오 고등학는 최근 교복 착용 관련 교칙을 개정했습니다.

오는 9월 새 학기부터 남녀 학생 모두 바지나 치마 가운데 자유롭게 교복을 선택할 수 있게 했는데요.

이로써 남학생도 치마를 입고 등교할 수 있게 됐습니다.

[반챠오 고등학교 학생 : "남학생이든 여학생이든 동등한 권리를 누릴 수 있게 됐다고 생각합니다."]

[반챠오 고등학교 학생 : "직접 입어보면 어디가 불편한지 알 수 있을 겁니다."]

학교 측은 남학생의 치마 착용을 장려하는 것은 아니지만 성평등과 학생들의 자율성 보장 차원에서 교칙을 개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교육부도 학교의 이 같은 조치를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밝혔고, 다른 학교들도 학생들이 요구한다면 관련 문제를 논의할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일부 학부모와 여론은 치마 착용 허용으로 성평등을 이룰 수 있다는 생각은 또 다른 고정관념에 불과하다고 지적했습니다.
  • 남학생도 치마 착용 허용한 타이완 고교
    • 입력 2019-07-26 12:47:53
    • 수정2019-07-26 12:49:27
    뉴스 12
[앵커]

타이완의 한 고등학교가 남학생도 치마를 입을 수 있게 허용해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리포트]

타이완 신베이 시에 있는 반챠오 고등학는 최근 교복 착용 관련 교칙을 개정했습니다.

오는 9월 새 학기부터 남녀 학생 모두 바지나 치마 가운데 자유롭게 교복을 선택할 수 있게 했는데요.

이로써 남학생도 치마를 입고 등교할 수 있게 됐습니다.

[반챠오 고등학교 학생 : "남학생이든 여학생이든 동등한 권리를 누릴 수 있게 됐다고 생각합니다."]

[반챠오 고등학교 학생 : "직접 입어보면 어디가 불편한지 알 수 있을 겁니다."]

학교 측은 남학생의 치마 착용을 장려하는 것은 아니지만 성평등과 학생들의 자율성 보장 차원에서 교칙을 개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교육부도 학교의 이 같은 조치를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밝혔고, 다른 학교들도 학생들이 요구한다면 관련 문제를 논의할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일부 학부모와 여론은 치마 착용 허용으로 성평등을 이룰 수 있다는 생각은 또 다른 고정관념에 불과하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