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호우특보 해제…주말까지 최고 200mm 비 예상
입력 2019.07.26 (17:01) 수정 2019.07.26 (17:46)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충북에는 어제 한때 시간당 50mm가 넘는 기습 폭우가 쏟아졌는데요.

차츰 빗줄기는 잦아들고 있습니다.

청주 무심천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조진영 기자, 지금 상황 어떻습니까?

[리포트]

오전 한때 내리던 빗줄기는 점차 조금씩 가늘어지고 있습니다.

애초 예보와 달리 비가 잦아들면서 제 뒤로 보이는 청주 무심천 하상도로도 별다른 통제 없이 원활한 소통을 보이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11시를 기해 청주와 충주 등 5개 시·군에 내려졌던 호우주의보와 제천, 단양의 호우 예비특보는 조금 전인 오후 4시 모두 해제됐습니다.

충북 지역은 사흘째 장맛비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어제 오후 충주 수안보에는 시간당 50mm가 넘는 기습 폭우가 내리기도 했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비의 양은 충주 수안보가 125.5mm로 가장 많고 괴산과 청주 등에서 100mm 안팎의 강수량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오늘 밤에는 충북 전역에 시간당 10~20mm의 비가, 내리다 그치다를 반복하겠습니다.

이번 비는 주말까지 이어져 곳에 따라 많게는 200mm 이상 더 내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청주기상지청은 특히 내일 낮부터 모레 새벽 사이 충북 중북부를 중심으로 강한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습니다.

애초보다 예보된 비의 양은 줄었지만 오랜 시간, 많은 양의 비로 지반이 약해져 있어 산사태나 축대 붕괴 등의 위험에는 대비하셔야겠습니다.

현재 충청북도는 재난대응 비상 1단계를 가동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와 24시간 상황실을 운영하는 한편 산사태와 침수 피해 등 만일의 상황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청주 무심천에서 KBS 뉴스 조진영입니다.
  • 충북 호우특보 해제…주말까지 최고 200mm 비 예상
    • 입력 2019-07-26 17:03:30
    • 수정2019-07-26 17:46:26
    뉴스 5
[앵커]

충북에는 어제 한때 시간당 50mm가 넘는 기습 폭우가 쏟아졌는데요.

차츰 빗줄기는 잦아들고 있습니다.

청주 무심천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조진영 기자, 지금 상황 어떻습니까?

[리포트]

오전 한때 내리던 빗줄기는 점차 조금씩 가늘어지고 있습니다.

애초 예보와 달리 비가 잦아들면서 제 뒤로 보이는 청주 무심천 하상도로도 별다른 통제 없이 원활한 소통을 보이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11시를 기해 청주와 충주 등 5개 시·군에 내려졌던 호우주의보와 제천, 단양의 호우 예비특보는 조금 전인 오후 4시 모두 해제됐습니다.

충북 지역은 사흘째 장맛비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어제 오후 충주 수안보에는 시간당 50mm가 넘는 기습 폭우가 내리기도 했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비의 양은 충주 수안보가 125.5mm로 가장 많고 괴산과 청주 등에서 100mm 안팎의 강수량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오늘 밤에는 충북 전역에 시간당 10~20mm의 비가, 내리다 그치다를 반복하겠습니다.

이번 비는 주말까지 이어져 곳에 따라 많게는 200mm 이상 더 내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청주기상지청은 특히 내일 낮부터 모레 새벽 사이 충북 중북부를 중심으로 강한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습니다.

애초보다 예보된 비의 양은 줄었지만 오랜 시간, 많은 양의 비로 지반이 약해져 있어 산사태나 축대 붕괴 등의 위험에는 대비하셔야겠습니다.

현재 충청북도는 재난대응 비상 1단계를 가동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와 24시간 상황실을 운영하는 한편 산사태와 침수 피해 등 만일의 상황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청주 무심천에서 KBS 뉴스 조진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