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합참 “북한 발사체는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평가 변함 없어”
입력 2019.08.01 (18:24) 정치
합동참모본부는 어제(7월 31일) 북한이 발사한 발사체를 신형 단거리 탄도 미사일이라고 평가한 분석에 변함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북한 관영매체는 어제 발사체에 대해 미사일이 아닌 '신형 대구경 조종방사포'라고 밝히면서 관련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습니다.

이에 합참은 '북한이 7월 31일 발사한 발사체 공개에 따른 합참 입장'을 내고 "북한이 어제 발사한 발사체는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이라는 한미 정보당국의 평가에 대해 현재까지 변함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합참은 "북한이 공개한 사진은 추가적으로 정밀 분석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합참 “북한 발사체는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평가 변함 없어”
    • 입력 2019-08-01 18:24:31
    정치
합동참모본부는 어제(7월 31일) 북한이 발사한 발사체를 신형 단거리 탄도 미사일이라고 평가한 분석에 변함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북한 관영매체는 어제 발사체에 대해 미사일이 아닌 '신형 대구경 조종방사포'라고 밝히면서 관련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습니다.

이에 합참은 '북한이 7월 31일 발사한 발사체 공개에 따른 합참 입장'을 내고 "북한이 어제 발사한 발사체는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이라는 한미 정보당국의 평가에 대해 현재까지 변함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합참은 "북한이 공개한 사진은 추가적으로 정밀 분석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