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원주시 시설관리공단 설립 타당성 확보
입력 2019.08.01 (22:00) 원주
원주시는
지방공기업 평가원에 시설관리공단 설립을 위한
용역을 의뢰한 결과,
공영버스와 가로 청소, 체육시설 관리 등
7개 사업은 추진 타당성이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공영주차장과 산림휴양 등
2개 사업은 경제적 타당성을 확보하지 못해
대상 사업에서 제외됐습니다.
원주시는
시민 의견 수렴과 조례 제정 등의 절차를 거쳐
내년 7월부터 직원 3백 명 규모의
시설관리공단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끝)
  • 원주시 시설관리공단 설립 타당성 확보
    • 입력 2019-08-01 22:00:45
    원주
원주시는
지방공기업 평가원에 시설관리공단 설립을 위한
용역을 의뢰한 결과,
공영버스와 가로 청소, 체육시설 관리 등
7개 사업은 추진 타당성이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공영주차장과 산림휴양 등
2개 사업은 경제적 타당성을 확보하지 못해
대상 사업에서 제외됐습니다.
원주시는
시민 의견 수렴과 조례 제정 등의 절차를 거쳐
내년 7월부터 직원 3백 명 규모의
시설관리공단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끝)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