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 폭염 위험도 현재 상태 유지..전국은 급등
입력 2019.08.01 (18:00) 수정 2019.08.02 (08:51) 울산
앞으로 10년간
우리나라의 폭염 위험도가 더 높아지지만
울산은 현 상태를 유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환경부가
전국 기초 자치단체 229곳을 대상으로 한
폭염 위험도 평가 결과, 울산은
2001년~2010년 기준 '보통' 지역인 남구와 중구
'낮음'지역인 동구.북구,울주군이
2021년부터 2030년에도 현재 상태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 울산 폭염 위험도 현재 상태 유지..전국은 급등
    • 입력 2019-08-02 08:49:16
    • 수정2019-08-02 08:51:02
    울산
앞으로 10년간
우리나라의 폭염 위험도가 더 높아지지만
울산은 현 상태를 유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환경부가
전국 기초 자치단체 229곳을 대상으로 한
폭염 위험도 평가 결과, 울산은
2001년~2010년 기준 '보통' 지역인 남구와 중구
'낮음'지역인 동구.북구,울주군이
2021년부터 2030년에도 현재 상태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