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물차 수리하던 60대 2명 차량에 깔려 1명 사망
입력 2019.08.04 (17:14) 수정 2019.08.04 (17:21) 사회
오늘(4일) 오후 1시쯤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의 한 도로에서 화물차를 정비하던 60대 남성 2명이 차량에 깔려 1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이 사고로 화물차 운전기사 68살 A씨가 그 자리에서 숨졌습니다. 함께 차량에 깔린 화물차 정비사 68살 B씨는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25톤짜리 화물차의 엔진 부분을 살펴보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화물차 수리하던 60대 2명 차량에 깔려 1명 사망
    • 입력 2019-08-04 17:14:14
    • 수정2019-08-04 17:21:20
    사회
오늘(4일) 오후 1시쯤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의 한 도로에서 화물차를 정비하던 60대 남성 2명이 차량에 깔려 1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이 사고로 화물차 운전기사 68살 A씨가 그 자리에서 숨졌습니다. 함께 차량에 깔린 화물차 정비사 68살 B씨는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25톤짜리 화물차의 엔진 부분을 살펴보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