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7일째 폭염 특보…6일부터 태풍 영향 '비'
입력 2019.08.04 (17:00) 수정 2019.08.05 (10:04) 뉴스9(부산)
 일요일인 오늘(4일) 부산은 7일째 폭염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불볕더위가 이어졌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32도를 기록했으며, 북구와 사상구 등 일부 지역에서는 35도를 웃돌았습니다.

 무더운 날씨 속에 오늘(4일) 해운대 60만 명, 광안리 45만 명 등 시내 각 해수욕장은 피서인파가 절정에 달했습니다.

 오늘(4일) 밤에도 최저 기온이 25도 이하로 떨어지지 않는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겠습니다.

 기상청은 부산은 내일(5일)까지 무더위가 이어지다 6일 오후부터 북상하고 있는 태풍의 영향으로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 7일째 폭염 특보…6일부터 태풍 영향 '비'
    • 입력 2019-08-05 10:02:31
    • 수정2019-08-05 10:04:24
    뉴스9(부산)
 일요일인 오늘(4일) 부산은 7일째 폭염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불볕더위가 이어졌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32도를 기록했으며, 북구와 사상구 등 일부 지역에서는 35도를 웃돌았습니다.

 무더운 날씨 속에 오늘(4일) 해운대 60만 명, 광안리 45만 명 등 시내 각 해수욕장은 피서인파가 절정에 달했습니다.

 오늘(4일) 밤에도 최저 기온이 25도 이하로 떨어지지 않는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겠습니다.

 기상청은 부산은 내일(5일)까지 무더위가 이어지다 6일 오후부터 북상하고 있는 태풍의 영향으로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