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릭@지구촌] ‘동에 번쩍 서에 번쩍’…중국 시내 활보한 무법자 ‘타조’
입력 2019.08.12 (06:50) 수정 2019.08.12 (06:5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위험천만한 찻길에 이어 행인들이 오가는 시내 거리까지 거침없이 가로지르는 누군가가 CCTV에 포착됩니다.

지난주 중국 남서부 윈난성에 출몰한 이 무법자의 정체는 바로 타조입니다.

최고 시속 70km로 달릴 수 있는 타조는 이날 자동차를 요리조리 피해가며 동에 번쩍 서에 번쩍 도심을 마음껏 활보했는데요.

이 대범한 행동과 달리 평소 겁이 무척 많았다던 이 타조는 농장을 처음 찾은 낯선 방문객 모습에 놀라 그대로 시내까지 내달린 거라고 합니다.

다행히 타조를 뒤쫓아 온 농장 주인에 의해 생포돼 무사히 농장으로 돌아갔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클릭 지구촌>이었습니다.
  • [클릭@지구촌] ‘동에 번쩍 서에 번쩍’…중국 시내 활보한 무법자 ‘타조’
    • 입력 2019-08-12 06:53:25
    • 수정2019-08-12 06:58:29
    뉴스광장 1부
위험천만한 찻길에 이어 행인들이 오가는 시내 거리까지 거침없이 가로지르는 누군가가 CCTV에 포착됩니다.

지난주 중국 남서부 윈난성에 출몰한 이 무법자의 정체는 바로 타조입니다.

최고 시속 70km로 달릴 수 있는 타조는 이날 자동차를 요리조리 피해가며 동에 번쩍 서에 번쩍 도심을 마음껏 활보했는데요.

이 대범한 행동과 달리 평소 겁이 무척 많았다던 이 타조는 농장을 처음 찾은 낯선 방문객 모습에 놀라 그대로 시내까지 내달린 거라고 합니다.

다행히 타조를 뒤쫓아 온 농장 주인에 의해 생포돼 무사히 농장으로 돌아갔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클릭 지구촌>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