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제타임 헤드라인]
입력 2019.08.12 (18:00) 수정 2019.08.12 (18:03)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분양가상한제’ 민간 확대…‘전매제한’ 최장 10년

정부가 공공택지에 적용되던 분양가 상한제를 이르면 오는 10월부터 투기과열지구 내 민간 아파트로 확대 적용키로 했습니다. 시세 차익 방지를 위해 분양권 전매 제한 기간도 최장 10년까지 늘리기로 했습니다.

백색국가에서 日 제외…전략물자 수출입 고시 변경

정부가 우리나라를 백색국가에서 제외한 일본의 조치에 맞서 일본을 수출우대국, 백색국가에서 제외하겠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이에따라 다음달 중, 전략물자 수출 지역 구분이 변경됩니다.

“학용품도 일본 제품 안 사요”…학생들도 불매운동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에 항의하는 불매운동이 중고등학생들에게도 확산되고 있습니다. 학용품도 일본제품은 사지 않겠다며 일본이 반성하지 않으면 기성세대가 돼서도 불매 운동을 이어가겠다고 나섰습니다.

세계 ‘뮤직 페스티벌’ 흥행, 산업으로 발전

세계 곳곳에서 열리고 있는 뮤직 페스티벌이 축제를넘어 하나의 산업으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수십만 관객이 몰려 입장권 매출만 천억원에 육박하는 페스티벌도 있습니다. 글로벌 경제에서 자세히 짚어봅니다.
  • [경제타임 헤드라인]
    • 입력 2019-08-12 18:01:54
    • 수정2019-08-12 18:03:13
    통합뉴스룸ET
‘분양가상한제’ 민간 확대…‘전매제한’ 최장 10년

정부가 공공택지에 적용되던 분양가 상한제를 이르면 오는 10월부터 투기과열지구 내 민간 아파트로 확대 적용키로 했습니다. 시세 차익 방지를 위해 분양권 전매 제한 기간도 최장 10년까지 늘리기로 했습니다.

백색국가에서 日 제외…전략물자 수출입 고시 변경

정부가 우리나라를 백색국가에서 제외한 일본의 조치에 맞서 일본을 수출우대국, 백색국가에서 제외하겠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이에따라 다음달 중, 전략물자 수출 지역 구분이 변경됩니다.

“학용품도 일본 제품 안 사요”…학생들도 불매운동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에 항의하는 불매운동이 중고등학생들에게도 확산되고 있습니다. 학용품도 일본제품은 사지 않겠다며 일본이 반성하지 않으면 기성세대가 돼서도 불매 운동을 이어가겠다고 나섰습니다.

세계 ‘뮤직 페스티벌’ 흥행, 산업으로 발전

세계 곳곳에서 열리고 있는 뮤직 페스티벌이 축제를넘어 하나의 산업으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수십만 관객이 몰려 입장권 매출만 천억원에 육박하는 페스티벌도 있습니다. 글로벌 경제에서 자세히 짚어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