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제동행 인문동아리' 해외 독립운동지 탐방
입력 2019.08.12 (20:39) 충주
충청북도교육도서관이
단재 신채호의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를 주제로
사제동행 인문 행성 국외체험을 위해 출국했습니다.
김병우 교육감과 중학교 인문동아리
12개 팀 60명의 교사와 학생들로 구성된 체험단은
오늘(아침: 어제)부터 7박 8일간
중국 연길과 용정, 백두산, 훈춘,
러시아 크라스키노, 블라디보스토크 등을 찾아
안중근의사와 이상설 선생 등의
독립운동 발자취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 '사제동행 인문동아리' 해외 독립운동지 탐방
    • 입력 2019-08-12 20:39:46
    충주
충청북도교육도서관이
단재 신채호의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를 주제로
사제동행 인문 행성 국외체험을 위해 출국했습니다.
김병우 교육감과 중학교 인문동아리
12개 팀 60명의 교사와 학생들로 구성된 체험단은
오늘(아침: 어제)부터 7박 8일간
중국 연길과 용정, 백두산, 훈춘,
러시아 크라스키노, 블라디보스토크 등을 찾아
안중근의사와 이상설 선생 등의
독립운동 발자취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