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클로징]
입력 2019.08.12 (20:47) 수정 2019.08.12 (20:54)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올해 일본의 플루토늄 보유량이 45.7톤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지난해 총 보유량이 47.3톤에 이른다고 발표하자 미국조차 감축에 나설 것을 요구했지만, 감축 의지가 희박한 걸로 보이기 때문인데요.

일본이 보유한 플루토늄은 북한의 추정 보유량인 50여kg보다 약 900배에 달하는 많은 양입니다.

게다가 아베총리는 '결심만하면 일주일 이내에 핵무기를 가질 수 있다'며 핵무장도 주장해 왔죠.

참 가까우면서도 멀어지는 나라 일본. 접점을 찾을 수 있을까요?

오늘 글로벌24 여기까지입니다. 고맙습니다.
  • [글로벌24 클로징]
    • 입력 2019-08-12 20:48:44
    • 수정2019-08-12 20:54:15
    글로벌24
올해 일본의 플루토늄 보유량이 45.7톤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지난해 총 보유량이 47.3톤에 이른다고 발표하자 미국조차 감축에 나설 것을 요구했지만, 감축 의지가 희박한 걸로 보이기 때문인데요.

일본이 보유한 플루토늄은 북한의 추정 보유량인 50여kg보다 약 900배에 달하는 많은 양입니다.

게다가 아베총리는 '결심만하면 일주일 이내에 핵무기를 가질 수 있다'며 핵무장도 주장해 왔죠.

참 가까우면서도 멀어지는 나라 일본. 접점을 찾을 수 있을까요?

오늘 글로벌24 여기까지입니다. 고맙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